어쩌나!...집주인들의 보유세(재산세+종합부동산세) 부담 현실화

 

    올해 전국 공동주택 공시가격이 작년보다 평균 19% 오른 수준으로 확정되면서 집주인들의 보유세(재산세+종합부동산세) 부담 증가가 현실이 됐다

 

1가구1주택 기준 종합부동산세 부과 대상 주택이 작년보다 21만5천 호 이상 늘어나게 됐다. 국토교통부에 따르면 올해 공시가격이 1가구1주택 기준 종부세 부과 대상인 9억 원을 초과한 주택은 전국이 총 52만4천620호, 서울은 41만2천970호로 집계됐다. 

 

 

 

[전문]

https://www.chosun.com/economy/real_estate/2021/04/29/YOMD26EAFFHFRBWYAPCXNDVY7A/

케이콘콘텐츠

그리드형

태그 :

댓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