내년 8월 열리는 '서울로' 5번째 공중보행교 ㅣ DL건설, 국내 최대 규모 대관람차 건립한다

 

'서울로' 5번째 공중보행교 내년 8월 열린다

연결 건물에 쉼터 '도시거실'

 

    내년 8월 서울로7017에서 인근 건물로 바로 연결되는 다섯 번째 공중보행교가 열린다. 연세세브란스빌딩과 호텔마누 사이에 있는 ‘역전주유소’(GS칼텍스 *남대문로5가 84-17번지) 자리에 들어설 신축건물과 서울로7017을 연결하는 15m 길이, 폭 4m의 ‘서울로에너지플러스길’이다.

 

에코타이거 edited by kcontents

 

 

앞서 서울시는 호텔마누('17년), 대우재단빌딩('17년), 메트로빌딩('20년), 서울역사('20년)와 각각 연결되는 공중보행교를 차례로 개통했다. 서울로7017에서 주변 건물로 실핏줄처럼 뻗어나가는 보행네트워크를 더욱 촘촘하게 구축해 시민들의 편의를 높이고, 서울역 일대에 활력을 더하는 계기가 됐다.

 

신축 건물의 계획단계부터 연결을 구상해 실현하는 첫 사례다. 앞서 개통한 4개 공중보행교는 모두 기존 건물과 연결하는 방식이었다.

 

서울시와 민간사업자(GS칼텍스, GS리테일)는 건물을 짓기 전 계획수립 단계부터 서울로7017과의 연결을 결정하고, 건립 과정에서 협력해 공중보행교와 시민휴식공간 조성을 추진해왔다.

 

신축되는 건물 ‘에너지플러스’는 GS칼텍스의 기존 주유소를 철거한 자리에 지하 2층~지상 13층(연면적 약 6,220㎡) 규모로 건립된다.(내년 8월 준공 예정) 주유와 전기차 충전이 가능한 미래형 주유소인 ‘에너지플러스 허브(energy plus hub)’ 등 모빌리티 인프라와 리테일, F&B 같은 라이프서비스 컨텐츠가 결합된 공간으로 조성된다.

 

일요서울 edited by kcontents

 

 

새 공중보행교의 이름인 ‘서울로에너지플러스길’은 ‘서울로7017’과 ‘에너지플러스’를 결합해 명명했다.

 

공중보행교는 서울로7017과 건물 3층을 연결한다. 공중보행교에서 바로 연결되는 길이 29m의 실내 공공보행통로(폭 2~5m)도 생긴다. 건물을 관통해 건물 뒤편의 근린공원을 비롯해 주변 지역으로 보행으로 연결된다.

 

시민휴식공간은 건물 3층에 약 58㎡(약 20평) 규모로 조성되며, 서울로 방문객 등 시민 누구나 이용할 수 있다. 서울로와 남산공원 등 인근 공원의 녹지를 이어받는다는 개념의 ‘도시 거실(Urban living room)’ 콘셉트로 조성된다. 식당·카페와 다양한 리테일 매장도 들어선다.

 

서울시와 공동 민간사업자(GS칼텍스, GS리테일)는 오는 6월까지 인허가 절차를 마무리하고 7월 착공에 들어가 내년 8월 건물 준공과 함께 공중보행교를 개통한다는 계획이다.

서울시

 

 

관광 인프라 조성 기술력 바탕, 3건의 업무협약 체결

영덕군 해상케이블카 및 대관람차, 강화 석모도 해상케이블카 조성

 

   영덕군 해파랑공원에 들어설 ‘영덕아이(EYE) 조감도. 높이 140m, 직경 120m로 국내 최대 규모다 [사진제공-DL건설]

DL건설은 지난 8일 관광인프라 사업 관련한 3건의 업무협약을 체결했으며, 이번 협약에 따라 경북 영덕군 해상케이블카와 대관람차 조성, 강화도 석모도 해상케이블카 조성을 진행할 예정이라고 9일 밝혔다.

DL건설은 영덕해상케이블카와 손잡고 경상북도 영덕군 해파랑공원과 삼사해상공원을 잇는 1.4km의 해상케이블카를 조성할 예정이다. 총 사업비는 350억원 규모다. 더불어 디오와 업무협약을 체결해 영덕군 해파랑공원에 높이 140m, 직경 120m 규모의 ‘영덕아이(EYE)’를 조성한다. 이는 국내 최대이며 세계에서 5번째 높은 규모로 총 사업비 400억원이 투입된다.

 

 

같은 날 강화석모케이블카와 강화 석모도 해상케이블카 조성을 위한 업무협약도 체결했다. 석모케이블카사업은 총 사업비 500억원을 투입해 강화군 내가면 외포리와 삼산면 석포리를 잇는 1.8km 길이의 해상케이블카를 건설하는 사업이다.

 

DL건설은 케이블카, 모노레일을 비롯한 관광 인프라 사업에서 다양한 실적과 기술력을 보유하고 있다. 지난해 3월, 임진각 남쪽에서 북쪽의 민간 통제 구간까지 관광할 수 있는 파주 임진각 평화 곤돌라를 성공적으로 준공했다. 현재는 전남 해남군∙진도군의 울돌목을 가로지르는 울돌목 해상케이블카와 해상구간 국내 최장 케이블카(2.12km)인 제부도 해상케이블카 사업을 비롯해 남원 관광단지 조성을 위한 민간개발사업도 건설 중에 있다.

 

또한 축적된 관광 인프라 사업 역량을 바탕으로 각 지방자치단체와 영덕 관광어트랙션 민간개발사업, 포천 산정호수 리프레시 개발사업, 담양호 관광지(추월산 지구) 케이블카 개발사업을 위한 양해각서를 체결했다. DL건설은 케이블카, 모노레일를 비롯한 복합관광인프라 조성에 나설 계획이다.

 

 

DL건설 관계자는 “사업개발, 사업관리, 시공까지 관광 인프라 개발사업 분야에서 차별화된 노하우와 수행 역량을 보유하고 있다”라며 “케이블카 사업뿐만 아니라 대관람차, 모노레일, 짚와이어 등 사업 다각화를 통해 관광인프라 시장에서 입지를 더욱 강화 할 계획”이라고 전했다.

팍스경제TV 김홍모 기자 thurisaz05@paxetv.com

 

http://www.paxetv.com/news/articleView.html?idxno=114670]

케이콘텐츠

728x90

댓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