회전교차로(Roundout), 사망사고 76% 뚝! [행정안전부]

회전교차로 운영 10년간 사망사고 76%, 통행시간 21% 감소

행안부·국토부 ‘회전교차로 설치 및 개선효과’ 발표

 

   행정안전부(장관 전해철)와 국토교통부(장관 변창흠)는 2010년부터 우리나라에 본격적으로 도입되어 10년간 교통사고 예방 및 원활한 교통흐름을 위해 설치해온 회전교차로에 대한 주요 성과를 발표하였다.

    

회전교차로는 중앙에 있는 원형교통섬을 중심으로 차량이 반시계 방향으로 회전하면서 통과하는 평면교차로를 말하며,

회전교차로 설치 시 신호등 및 신호 대기시간이 없어 교차로 통과시간이 단축되고 자연스런 교통흐름을 유도하여 사고가 감소되는 효과가 있다.

 

 

국도 77호선과 국지도 55호선이 교차하는 전남 해남군 남창교차로는 교통량이 적은 비신호 교차로로 통행우선권이 불명확 및 안전운전 불이행 등이 빈발하였음

 

정부에서는 관련 사업의 효과적인 추진을 위해 2010년 회전교차로 설계지침을 마련(국토교통부)하고, 전국 국도・지방도 등에 본격적으로 설치하기 시작하여 2020년 말 기준 총 1,564개의 회전교차로가 운영되고 있다.

 

 

회전교차로 설치 전・후 교통사고 현황을 분석한 결과, 

 

교통사고 건수는 817건에서 615건으로 24.7%가 감소하였고, 사상자 수는 1,376명에서 921명으로 33.1% 감소하였다.

* 교통사고 분석이 가능한 476개소(’10년∼’18년 설치)에 대하여 설치 전 3년 평균 데이터와 설치 후 1년 데이터를 비교(한국교통연구원에서 자료 수집 및 통계 분석)

 

특히, 사망자는 76%(17명→4명), 중상자는 40%(431명→257명)가 줄어들어 중대 사고가 크게 감소한 것으로 나타났다. 

 

< 회전교차로 설치 전·후 효과분석 결과 >

교차로 규모에 따른 사상자수를 살펴 보면, 

 

 

소형 회전교차로에서 72.0%(50명→14명), 1차로형에서 51.5%(778명→377명), 2차로형은 3.3%(548명→530명)가 감소, 회전교차로 규모가 작을수록 효과가 큰 것으로 분석되었다.

※ 전국 회전교차로 1,564개 중 소형 회전교차로는 153개(10%), 1차로형 회전교차로는 1,065개(68%), 2차로형 회전교차로는 346개(22%)임

 

교차로 평균 통행시간 또한 설치 전에는 25.2초가 걸리던 것이 설치 후에는 19.9초로 5.3초가 단축(21%)되어 원활한 교통흐름에도 효과가 있는 것으로 나타났다.

* ’10년부터 ’18년까지 설치한 회전교차로 중 매년 6∼7개소씩 표본 분석 실시

행안부

케이콘텐츠

728x90

댓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