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명·광주 도시재생 활성화사업 본격화 [경기도]

경기도, 도시재생계획 승인

 

   경기도 광명시 광명3동의 도시재생 활성화사업이 본격적으로 추진된다. 광주시의 도시재생활성화지역은 기존 5곳에서 6곳으로 확대된다.

 

경기도는 광명시에서 제출한 ‘광명시 광명3동 도시재생 활성화계획(안)’과 광주시에서 제출한 ‘광주시 도시재생전략계획 변경(안)’을 도 도시재생위원회 심의를 거쳐 최종 승인했다고 18일 밝혔다.

 

개발 낙후지역인 광명시 광명3동에서 대규모 도시재생 뉴딜 사업이 추진된다. 가로주택정비사업 조감도 /광명시 제공 경인일보 edited by kcontents

광명시의 광명3동 활성화계획은 지난해 12월 중앙선정 뉴딜 공모에 선정된 사업을 추진하기 위한 실행계획이다.

 

 

주요 사업내용을 보면 마중물사업으로는 행복주택복합 공공지원시설, 마을공동체 공동이용시설 및 다문화·아동·청소년 문화시설 건립사업을 추진하고, 지자체사업은 광이로 확장사업, 공영주차장복합 어린이공원 조성사업이, 공기업투자사업으로 행복주택 조성(78호) 및 광이로 전선지중화사업, 가로주택정비사업이 추진될 계획이다.

 

총사업비는 2,442억 원으로 마중물사업에 178억 원, 지자체사업 437억 원, 공기업투자사업 1,792억 원, 민간투자사업 35억 원 등이 투입될 예정이다.

 

광주시는 지난 2018년 도시재생 전략계획을 최초 수립하면서 5곳의 활성화지역을 지정한 바 있으나, 2018~2019년 정부 도시재생 뉴딜사업에 3곳(경안시장, 구시청사, 우전께 일원)이 잇달아 선정되면서 활성화지역 추가 지정 등 사업추진에 필요한 현황 여건들을 반영했다.

 

또한, 총괄사업관리자 및 인정사업 등 신규 도입된 도시재생사업 유형에 대한 활용방안, 도시재생 거버넌스 구축과 지원방안 등을 이번 변경 계획에 담았다.

 

일간경기  edited by kcontents

 

경기도는 도내 시·군이 도시재생사업에 적극 참여할 수 있도록 2018년부터 시·군에서 수립하는 도시재생 전략계획 및 활성화계획에 대한 재정 지원과 함께 전문가 컨설팅을 병행해 지원하고 있다. 현재까지 광주시를 포함한 27개 시·군에서 도시재생 전략계획을 수립했고, 40개 지역이 도시재생 활성화계획을 마련해 사업을 추진하고 있다.

 

또 도시재생사업 추진동력 확보를 위해 매년 140억 원 규모의 도시재생 특별회계를 조성해 도시재생 계획수립 외에도 뉴딜사업, 도시재생예비사업, 스마트 도시재생사업 등 다각도로 도시재생사업을 지원하고 있다.

 

이종구 경기도 도시재생과장은 “시군 도시재생계획 수립을 통해 도시재생사업이 신속히 추진될 수 있도록 행정·재정적 지원을 아끼지 않을 것”이라며 “원도심 주민들의 삶의 질 개선을 위해 모든 역량을 집중하겠다”고 말했다.

 

한편 ‘도시재생 전략계획’은 도시지역을 대상으로 도시재생과 관련한 각종 계획, 사업, 프로그램, 유형ㆍ무형의 지역자산 등을 조사ㆍ발굴하고, 도시재생활성화지역을 지정하는 등 도시재생 추진전략을 수립하기 위한 계획이다.

 

 

‘도시재생 활성화계획’은 도시재생활성화지역에서 추진하는 다양한 도시재생사업을 연계하여 종합적으로 수립하는 실행계획으로 도시재생 활성화 및 지원에 관한 특별법에 따라 전략계획 수립권자인 시·군이 계획을 수립하고 경기도가 승인한다.

경기도 도시재생과

케이콘텐츠

728x90

댓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