좌측통행(Left-Hand Traffic)은 마차에서 유래?

좌측 통행 Left-Hand Traffic (LHT)

   자동차를 포함한 교통수단이 좌측으로 통행하는 것을 말한다. 정반대는 우측통행.

 

자동차 도로를 대상으로 하면 주로 영국의 영향을 많이 받은 국가들이 좌측통행을 채택하고 있다. 국내에도 해외 직수입 차량 소유자 중에 우측 운전석 차량 소유자를 볼 수 있는데 거의 대부분 일본에서 직수입해온 경우다. 보행 방향을 대상으로 하면 국내에선 일제강점기부터 2010년 상반기까지 좌측통행이었다. 2003년생까지는 학교에서 좌측통행 교육을 받았지만 2009년에 법 개정을 통하여 2010년 7월 1일부터 모든 도로가 우측통행 원칙을 따르는 것으로 통일되었다.

 

AutoEvolution

 

도입 유래

오늘날 자동차 운전석의 위치는 마차에서 유래한 것이다. 우측 운전석의 원류는 바로 영국인데 영국의 마차에서 우측 운전석 차량이 유래한 것이다. 영국의 마차는 말 2필이 끄는 마차인데 마부 전용석이 따로 없었던 게 특징이다. 그런데 사람은 주로 오른손잡이들이 많으므로 오른손으로 채찍질을 하게 되는데 마부 옆에 손님이 앉게 되므로 손님이 채찍을 맞는 불상사를 방지하기 위해서는 반드시 마부가 손님의 오른쪽에 앉아야 했다. 그래야 마부가 휘두르는 채찍이 손님에게는 맞지 않고 오로지 말에게만 채찍을 가할 수 있게 되는 것이다. 또 마부가 마차의 오른쪽에 앉아 있었기 때문에 반대편에서 오는 마차를 보기 위해서는 마차가 좌측으로 다녀야 했다.

 

Wikipedia

좌측 통행 국가들

마부가 앉은 자리가 마차의 오른쪽이었기에 훗날 자동차가 제작되었을 때에도 마부의 위치에 영향을 받아 운전자의 위치를 자동차의 오른쪽으로 정해둔 것이었다. 마찬가지로 운전자가 오른쪽에 앉아 있으므로 차량의 통행방향도 좌측통행이다.

 

좌측통행, 우측 운전석 제도의 발상지가 영국이었기 때문에 대체로 영국의 식민지였거나 영연방 국가들에게서 영향을 받은 국가들이 이 제도를 채택하고 있는 경우가 많다. 일본은 메이지 유신 당시 영일동맹 등 영국의 영향을 받아 좌측통행을 했다는 설도 있고, 마차와 비슷하게 사무라이들이 칼을 왼쪽에 차고 다녔기에 서로 칼이 부딪치지 않도록 좌측통행한 것이 자동차까지 이어졌다는 설도 있다. 

 

シネマトゥデイ

 

태국도 식민 지배는 받지 않았지만 라마 5세가 영국과 교류를 많이 하고 영국에서 신문물을 많이 들이는 정책을 시행한 잔재와 말레이시아의 영향으로 좌측통행 우측 운전석 문화가 남았을 것으로 추측하고 있다. 물론 이 중에서는 캐나다처럼[7] 제반 사정으로 우측통행으로 변경된 국가들도 있다. 아래는 그 목록(가나다순).

 

 

주요 좌측통행 국가

 

아시아

말레이시아

싱가포르

인도

인도네시아

일본

파키스탄

홍콩

 

유럽

영국(지브롤터와 영국령 인도양 지역 제외)

아일랜드

 

Educalingo

 

오세아니아

뉴질랜드

호주

 

아프리카

남아프리카 공화국

모잠비크

우간다

케냐

탄자니아

위키백과

케이콘텐츠

 

 

728x90

댓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