수영장 수면 청소 로봇 VIDEO: New Robot Ariel Debuts at CES 2021, Makes Pool Cleaning a Breeze


美 ‘피봇 솔라 브리즈’, 수영장 수면 청소 로봇 개발


일반 주택 평균 크기 수영장 1.5시간에 청소···51만원에 예판·3월 배송


      수영장에서 수영을 즐기는 것은 재미있을 수 있지만, 표면에 떨어진 나뭇잎을 치우기 위해 긴 뜰채를 사용하는 청소작업은 지루한 집안 일이 될 수 있다. (미국의 경우 수영장을 가진 일반 주택들이 많은데 청소업자에게 청소를 맡기는 경우가 많다.) 이럴 때 로봇이 수영장 표면을 휘젓고 다니며 떠있는 잔해들을 걷어낸다면 얼마나 좋을까. 딱 그런 용도의 로봇이 등장했다.


Solar Breeze Bots solar-breeze.com




 

New Robot Ariel Debuts at CES 2021, Makes Pool Cleaning a Breeze


TEMPE, Ariz., Jan. 4, 2021 /PRNewswire/ --  Ariel by Solar Breeze is the latest evolution of pool robots to come from Tempe based Pivot-Solar Breeze, and she is making her debut at CES 2021. Ariel produces clean pools by combining the force of solar-power and intelligent technology as she elegantly travels the pool's surface to collect debris. Pool owners everywhere can pre-order Ariel at www.solar-breeze.com. Retailers can email paul@solar-breeze.com for special pricing.


Layers of dust and debris that loom on the surface often discourage pool owners from jumping right in. After placing the Ariel unit in the pool and turning her on, she effortlessly maneuvers to remove up to 95% of dirt, leaves, pollen, dust, hair, oil and more before the debris decays and sinks to the bottom. Ariel owners enjoy a net-free world, less bacteria and algae growth, less filtration and sanitization needs, and less pool pump runtime.


Solar Breeze Bots solar-breeze.com




View full text

https://www.prnewswire.com/news-releases/new-robot-ariel-debuts-at-ces-2021-makes-pool-cleaning-a-breeze-301199581.html


edited by kcontents

 

상단 사진설명

아리엘은 일반 크기의 수영장의 표면을 대략 1.5시간마다 청소해 준다. (사진=피봇 솔라 브리즈)


‘뉴아틀라스’는 지난달 31일(현지시각) 미국의 한 로봇업체가 온전히 태양에너지로 스스로 움직이며 수영장 표면 청소를 하는 로봇을 제작, 사전 예약 판매에 들어갔다고 보도했다.


via youtube

edited by kcontents


주인공은 미 애리조나주에 있는 ‘피봇 솔라 브리즈(Pivot-Solar Breeze)’가 제작한 아리엘(Ariel)이란 이름의 로봇이다. 로봇 윗부분에는 한쌍의 방수형 태양전지 패널이 있다. 이 장치는 낮시간(태양이 떠있는 시간) 동안 로봇을 작동한다. 또한 내장형 배터리를 충전해 야간에도 10시간 이상 장치를 작동할 수 있다고 한다.


아리엘은 일단 수영장에 배치돼 전원이 공급되면 분당 3~6m 속도로 수영장 표면을 가로질러 왔다 갔다 한다. 이 때 로봇은 패들휠로 먼지나 꽃가루와 같은 미세한 입자들과 함께 나뭇잎이나 꽃잎같이 수면 위에 떠다니는 조각들을 끌어당긴다. 이렇게 모아진 것은 결국 로봇 내부 그물 필터로 간 후 사람이 수거해 버리거나 헹구게 된다.


아리엘을 가동함으로써 수영장이 유기물에 덜 오염되고 소독약을 덜 사용해도 되며 청소 횟수를 줄일 수 있다.

회사 측은 수영장 물을 빼고 넣는데 드는 펌프 가동 전기료를 최대 60%까지 절약할 수 있었다고 한다.


 

아리엘은 이처럼 수영장 주변에서 유입된 꽃이나 낙엽을 모아 준다. 

이 로봇을 가동함으로써 수영장 청소 횟수를 줄일 수 있다. 이는 펌프 가동 전기료 절약으로 이어진다. (사진=피봇 솔라 브리즈)





아리엘의 추진력은 뒷면에 나란히 배치돼 서로 독립적으로 작동하는 2개의 패들 휠에 의해 이뤄진다. 이는 로봇이 좌측이나 우측으로 회전할 수 있게 해 준다.


로봇의 전면 양쪽 모서리에 있는 센서들은 수영장의 측면에 도달했거나 다른 장애물과 마주쳤을 때 이를 감지한다.


아리엘의 이전 모델들(솔라 브리즈 NX와 NX2)은 이와 달리 뒷면에 하나의 패들 휠을 가지고 있었고, 수영장 가장자리에서 반대로 구르는 범퍼 휠을 사용해 회전했다.


회사 측에 따르면 아리엘은 미국 주택의 평균적인 면적의 수영장을 약 1.5시간 안에 청소할 수 있다. 그렇게 하는 동안 200미크론(1미크론=100만분의 1 m) 정도의 작은 입자들을 모아 담으면서 청소를 할 수 있다고 한다. 이 로봇은 주변 온도가 4~54도℃일 때 작동하도록 설계됐다.


아리엘은 현재 사전예약을 통해 468달러(약 51만원)에 구매할 수 있다. 3월부터 배송이 시작된다. 아래 동영상을 통해 실제 작동 모습을 볼 수 있다.

이성원  sungwonly09@gmail.com  로봇신문사


http://www.irobotnews.com/news/articleView.html?idxno=23519




Meet Ariel by Solar Breeze 

 KCONTENTS

728x90

댓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