서울시, 방화동 청신호 주택 및 주민센터 건립공사 본격화


서울시, '방화동 청신호 주택' 건립공사 본격화…‘22년 말 입주


강서구 개화산역 인근 옛 성지중고 부지 청신호 및 방화2동 주민센터 건립공사 추진

10,000.9㎡ 부지에 315호 청년·신혼부부 주택, 주민센터, 도서관·어린이집·운동시설 등

전용면적 29㎡, 44㎡ 청신호 특화평면, 한걸음 창고 적용…‘22년 하반기 입주 목표


   과거 성지중고등학교 부지로 활용되다가 공터로 방치됐던 시유지를 개발해 청년과 신혼부부를 위한 행복주택 및 주민센터를 건설하는 ‘방화동 청신호 주택 및 주민센터 건립공사’가 1월 본격 추진된다. 


서울시는 지난 4월 9일 「방화동 청신호 주택 및 주민센터 건립공사」에 대한 도시관리계획과 주택건설사업계획을 승인하고 사업계획을 확정했으며, 9월 시공사 선정, 10월~12월 부지 내 지장물 철거 및 지하철 협의를 거쳐 `21년 1월 본격적인 공사를 추진하게 됐다.


위치도 및 조감도




서울시와 서울주택도시공사는 획기적이고 창의적인 설계안 마련을 위해 앞서 「방화동 청신호 주택 및 주민센터 설계공모」(2019.06.28.~8.14.)를 실시, 당선작을 선정하였으며, `22년 하반기 입주를 목표로 공급되는 청신호는 청년, 신혼부부를 위한 총 315세대 입주 규모로 전용면적 29㎡ 109세대, 44㎡ 206세대를 공급할 계획이다.


방화동 청신호 주택은 지하철 5호선 개화산역에 인접하여 있고, 연면적 25,839㎡, 지하1층~지상15층 규모이며 작은도서관, 경로당, 어린이집, 주민운동시설 등 부대복리시설도 조성 된다. 방화2동 주민센터는 연면적 2,015㎡, 지하1층~지상5층 규모이며 `21년 하반기 준공 후 강서구에 기부채납 할 예정이다. 단위세대는 SH공사에서 개발한 청신호 특화평면이 적용되어 있다.


청신호 특화평면 : 자기계발, 키즈케어, 프라이버시 라이프스타일 등

한걸음 창고 : 캐리어, 택배 및 유모차 보관을 위한 용도이며 세대   현관에 위치함




한걸음 창고


김성보 서울시 주택건축본부장은 “방치됐던 시유지를 활용하여 청년과 신혼부부를 위한 청신호 주택을 공급함으로써 청년 주거안정 및 주거수준 향상에 기여할 것으로 기대한다”며 “앞으로도 도심 속 유휴부지나 노후 공공청사 부지를 활용하여 양질의 주택을 활발하게 공급하기 위해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서울시 주택건축본부
케이콘텐츠


728x90

댓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