여기는 일본...코로나 3密 피해 야외로 야외로...한국은? 3密を避け戸外に、首都圏や関西



3密を避け戸外に、首都圏や関西


 4連休の最終日となった22日、新型コロナの感染リスクが高い3密(密閉、密集、密接)を避けようと、首都圏や関西では、近場にあるオープンエアー(戸外)の行楽地がにぎわった。


4連休の最終日、訪れた人たちでにぎわう東京・井の頭公園=22日


 

여기는 일본...코로나 3密 피해  야외로 야외로...한국은?


한국은 통제적

일본은 자율적


    나흘 연휴 마지막 날인 22일 신형 코로나의 감염 위험이 높은 3밀(밀폐, 밀집, 밀접)을 피하려는 수도권과 간사이에서는 인근 오픈에어(옥외) 행락지가 붐볐다.




도쿄 이노카시라 공원은 마스크를 쓴 사람들로 넘쳐났고 보트에는 장사진을 이뤘다.신주쿠에서 전철로 약 1시간 거리에 있는 다카오산 등산로 입구도 마스크를 쓴 등산객들로 붐볐다.


오사카시의 텐노지 공원을 방문한 병원 근무 미야자키 아즈사씨는 연휴중에 가족과 방문한 수족관에서 密이 신경이 쓰였다고 한다.

코베시의 차이나 타운·난징쵸도 성황인 것은 기쁜 일이지만 감염 확대로 이어지지 않을지 걱정이라고 말했다.


황기철 콘페이퍼 에디터

Ki Chul Hwang Conpaper editor curator


edited by kcontents



 東京都の井の頭公園は、マスク姿の人であふれ、足こぎのボートには長蛇の列ができていた。新宿から電車で約1時間の高尾山の登山口も、マスク姿の登山者でにぎわった。


 大阪市の天王寺公園を訪れた病院勤務宮崎梓紗さんは連休中に家族で訪れた水族館で密が気になったという。


 神戸市の中華街・南京町もマスク姿の人、人、人。肉まん店の経営者は「盛況なのはうれしいが、感染拡大につながらないか心配だ」と話した。


https://www.kanaloco.jp/news/social/article-241961.html




4연휴 마지막 날인 22일, 수도권・간사이에서는 코로나 감염 리스크가 높은 3密 피해 가까운 야외 행락지에 인파 몰려/©교도통신사

kcontents



728x90

댓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