파주시, '평화도시 조성' 청사진 마련 본격화


파주시, 평화도시 조성을 위한 중장기 청사진 그린다


평화도시조성 기본계획 수립 용역 발주

분야별·단계별 중장기 전략 수립


     파주시는 ‘파주시 평화도시조성 기본계획 수립’ 연구용역을 발주했다고 31일 밝혔다.


시는 이번 연구용역을 통해 ’한반도 평화수도 파주‘ 실현을 위한 평화도시 조성 기본 방향을 제시하고 분야별·단계별 중장기 전략을 세워 시차원의 평화도시조성 정책 추진기준을 마련할 방침이다. 


[참고자료] 유비파크 전경. 사진=파주시청/중부일보


관련기사

파주시, 운정호수공원 등 친수공간 조성사업 설계공모

https://conpaper.tistory.com/89226

edited by kcontents


이번 용역에는 ▲평화도시 조성의 기본방향 ▲남북교류협력에 관한 사항 ▲비무장지대·한강하구 남북공동수역의 보존과 평화적 활용에 관한 사항 ▲평화·통일교육 활성화에 관한 사항 ▲평화도시 조성을 위한 민·관 협력에 관한 사항 등을 담을 예정으로 8월부터 12월까지 (재)세종연구소가 용역을 수행한다.




시는 이번 연구용역을 통해 기존 평화협력 추진사업 분석 및 대북제재 단계별 사업추진 시나리오를 마련함으로써 남북변화에 대응하고 남북관계에서 지리적·상징적으로 중요한 위치에 있는 파주시만의 지역적 특색을 살린 파주형 평화도시조성 기본 방향을 설정할 계획이다.


최종환 파주시장은 “시민들이 평화로운 삶을 누릴 수 있도록 종합적인 기본계획을 수립해 평화도시로서의 역량을 키울 것”이라며 “평화와 번영을 위한 남북교류협력, 시민과 함께하는 평화·통일교육, 평화도시 네트워크 및 민·관 협력 등 관련 세부 사업을 더욱 체계적으로 추진해 평화공존에 대한 공감대를 지속적으로 확산해 나가겠다”라고 말했다. 


한편, 파주시는 올해 2월 「파주시 평화도시 조성에 관한 조례」를 제정하고 3월에는 기초지자체 최초로 통일부로부터 ‘대북지원사업자’로 지정됐다. 


또, 파주평화 아카데미, 6·15공동선언 20주년 평화통일 문화제, 평화통일 토크 콘서트 등 평화공존 분위기 확산시책을 펼치고 있다.

파주시

케이콘텐츠

728x90

댓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