현대건설, 해외건축·건축설계·플랜트시운전 경력직 채용…서류접수 내달 12일까지


    현대건설이 경력사원을 모집한다​.


31일 건설취업포털 건설워커에 따르면 이번 채용의 모집분야는 해외건축, 건축설계, 플랜트 시운전 등이며, 내달 12일까지 회사 홈페이지 인재채용에서 온라인 입사지원하면 된다.


해외건축과 건축설계 분야의 지원자격 및 우대사항은 ▲건축(학, 공학) 전공(학사이상) ▲분야별 경력 충족자 ▲영어능통자 등이다. 플랜트 시운전 분야의 경우 유관업무 경력 10년 이상 보유자이어야 하며 해외 동일 현장 유경력자 및 영어 우수자 등은 우대한다.


전형절차는 지원서접수, 서류전형, 면접전형, 신체검사 순으로 진행될 예정이다. ​

채용 일정은 기업 사정에 따라 변경될 수 있으며, 자세한 내용은 건설워커 홈페이지에서 해당 모집공고를 참고하면 된다. ​

디트news24 박길수 기자


시사오늘




쌍용건설, 주택·토목·건축 등 7개 부문 경력사원 채용…15일까지 접수


  쌍용건설은 오는 15일까지 글로벌 건설명가의 주역으로 성장할 경력사원 약 30명을 채용한다고 2일 밝혔다.


채용부문은 국내영업 부문 ▲주택사업 ▲건축영업 ▲도시정비 ▲마케팅 경력직과 기술직 부문 ▲국내건축 ▲해외건축 ▲국내토목 등 경력사원이다.


지원자격은 4년제 대학교 이상 해당분야 전공자로 3~8년 내외의 실무 경력자다. 지원분야와 관련된 국가 자격증 보유자와 영어회화 능통자, 해외근무 가능자, 보훈대상자 및 장애인은 관련법률에 의해 우대한다.


전형방법은 온라인 서류전형과 온라인 인성검사, 실무 및 임원면접 순이며 지원자의 성장잠재력을 평가한 뒤 신체검사를 거쳐 최종 합격자를 결정한다. 최종 합격자는 올해 6월 입사하게 되며 면접전형은 5월 중 주말(토요일)을 이용해 진행할 예정이다.


쌍용건설 관계자는 “영업력 확대 및 수주현장 증가로 6년 연속 신입 및 경력, 인턴사원 약 300명을 신규 채용해 왔다”며 “최근 회사가 강점을 지닌 국내외 고급 건축 분야의 수주 증가 및 주택사업 확대에 따라 경력직을 채용하게 됐다”고 말했다.

[뉴스웍스=남빛하늘 기자] 

케이콘텐츠


Posted by engi, conpaper Engi-

댓글을 달아 주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