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네스 기록 긴 머리 소녀...12년만 머리 자르다 ㅣ 58세의 데미 무어 그녀의 얼굴에서 빛이 발한다 VIDEO: Guinness Record Holder From Gujarat Gets First Haircut In 12 Years ㅣDemi Moore exudes effortless elegance as she r..

 

Guinness Record Holder From Gujarat Gets First Haircut In 12 Years

Nilanshi Patel hopes to inspire people and add more world records to her name.

 

 

Nilanshi Patel got her hair cut after 12 years.

 

Nilanshi Patel from Modasa, Gujarat, got a haircut and a video of it is now going viral on the Internet. Why, you ask? This is because Nilanshi's is no ordinary haircut. This is the first haircut she is getting in 12 years and the 18-year-old is saying goodbye to the tresses that fetched her three Guinness World Records. Her most recent record was in July 2020. With a length of 200 cm (6ft, 6.7 inch) hers was the longest hair on a teenager. She held records in the same category in 2018 and 2019 as well.

 

 

  인도 구자라트주 모다사의 닐란시 파텔은 머리를 잘랐고, 그 동영상은 현재 인터넷에서 화제를 모으고 있다. 왜???

 

닐란시의 머리 모양이 예사롭지 않기 때문이다. 이것은 그녀가 12년 만에 처음으로 머리를 자른 것이고 18살의 그녀는 세 개의 기네스 세계 기록과 작별을 고하고 있다. 그녀의 가장 최근의 기록은 2020년 7월이었다. 길이가 200cm(6ft, 6.7인치)인 그녀의 머리카락은 10대들 중 가장 길었다. 그녀는 2018년과 2019

년에도 같은 분야에서 기록을 보유하였다.

 

황기철 콘페이퍼 에디터

Ki Chul Hwang Conpaper editor 

 

Cutting the world's LONGEST HAIR - Guinness World Records

youtu.be/24tEL1Aewo0

https://www.ndtv.com/offbeat/watch-guinness-record-holder-from-gujarat-gets-first-haircut-in-12-years-2414444

 

Demi Moore exudes effortless elegance as she rocks all black while leaving Pilates class

Demi Moore looked radiant in head-to-toe black while leaving Pilates on Wednesday.

 

The actress/New York Times best-selling author, 58, proved she could make exercise attire stylish as she left the LA exercise studio in a dark sweater with slim-legged pants, Chelsea boots and a matching facemask.

 

Demi upgraded the look with some chic accessories, adding wire-frame glasses and a Gucci bag.

 

 

And she was equipped with more practical things, like a small towel and hydrating post-workout beverage.

 

The mother-of-three's skin glowed as she let her shiny, raven locks sweep down sleekly, falling all the way down to her hips. 

 

Exercise attire: Demi Moore wowed in simple black duds after Pilates class in LA on Wednesday

 

https://www.dailymail.co.uk/tvshowbiz/article-9475515/Demi-Moore-exudes-effortless-elegance-rocks-black-leaving-Pilates-class.html

 

 

7억 짜리 성형이 빛을 발하는 순간

58세라고 믿어지세요?

 

   할리우드 스타\  데미 무어는 수요일에 LA 필라테스 교실을 떠나면서 검은 운동 복장을 입고 가쁜함과 우아함을 발산한다.

 

그녀는 머리끝부터 발끝까지 까만 옷을 입고 밝게 보였다.

 

뉴욕 타임즈 베스트셀러 작가인 58세의 이 여배우는 날씬한 다리 바지와 첼시 부츠, 그리고 어울리는 얼굴 마스크를 착용하고 어두운 스웨터를 입고 LA 연습실을 떠나면서 운동복장을 스타일리쉬하게 만들 수 있다는 것을 증명했다.

 

데미는 와이어프레임 글라스와 구찌 백을 추가해 시크한 액세서리로 룩을 업그레이드했다.

 

그리고 그녀는 작은 수건과 운동 후 음료에 수분을 공급하는 것과 같은 더 실용적인 다이어트 용품들을 갖추고 있었으며 세 아이의 엄마의 피부는 반짝반짝 빛났다.

 

황기철 콘페이퍼 에디터

Ki Chul Hwang Conpaper editor 

 

 

VIDEO:

https://www.dailymail.co.uk/tvshowbiz/article-9475515/Demi-Moore-exudes-effortless-elegance-rocks-black-leaving-Pilates-class.html#v-3010466620675702471

 

Demi Moore is chic as she rocks all black while leaving Pilates

The actress/New York Times best-selling author, 58, proved she could make exercise attire stylish as she left the LA exercise studio in a dark sweater with slim-legged pants, and Chelsea boots.

www.dailymail.co.uk

kcontents

 

 

 

728x90

태그 :

댓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