서울시, 잠실․천호대교 남단IC 올림픽대로 연결로 개선공사 시행

‘25.11월 완공

 

올림픽대로 진·출입로 추가, 올림픽대로→한가람로(잠실), 유턴(천호) 지하차도 신설

잠실대교 남단 총 연장 3.33㎞, 477억원, 천호대교 남단 총 연장 2.95㎞, 367억원 투입

시,“올림픽대로 진출입 교통량 분산되어 만성적인 교통정체가 해소될 것으로 기대”

 

잠실대교 남단 IC  매일경제

 서울시는 잠실·천호대교 남단 나들목에 올림픽대로 진·출입로를 신설하는 공사를 2025년 11월까지 마무리할 예정이라고 16일 밝혔다.

 

 

서울시는 올림픽대로를 더욱 편리하게 이용할 수 있도록 잠실대교와 천호대교 남단IC에 올림픽대로 진․출입로를 추가하고 정체 연결로 구간을 확장 및 지하차도를 신설한다고 밝혔다. 잠실·천호대교 남단IC 연결체계 개선공사는 ’21.3월 착공하여 오는 ‘25.11월 완공 예정이다. 

 

□ 잠실대교 남단IC은 만성적인 교통체증을 해소하기 위해 올림픽대로(하남→김포방향)에서 한가람로(종합운동장방향)로 바로 진입할 수 있도록 지하차도(폭=6m, 길이=300m)가 신설되고 올림픽대로 진출입 도로가 추가된다. 총 연장 3.33㎞이며, 총 사업비는 447억 원이 투입된다. 

 

올림픽대로(김포방향) 본선에서 잠실역과 잠실대교 북단방향으로 진출하기 위한 연결로(길이=826m)가 분리 설치되고, 잠실대교 남단에서 올림픽대로 본선으로 진입하는 연결로(길이=463m)가 신설된다.

 

천호대교 남단IC은 총 사업비 367억 원이 투입되며, 천호대교 남단IC에 올림픽대로 연결로(총 연장 2.95㎞)와 지하차도(폭=6m, 길이=194m)가 신설된다. 

 

 

교통량이 많은 기존 올림픽대로 하남방향 유턴(U-Turn) 지하차도 앞에 지하차도가 신설되고, 원활한 소통을 위해 주변도로가 확장된다. 또, 올림픽대로(김포→하남) 본선에서 천호대교 북단 및 하남방향으로 진출하는 연결로(길이=345m)와 광진교 하부에서 올림픽대로(하남→김포) 본선으로 진입하는 연결로(길이=463m)가 신설된다. 

 

이로써, 올림픽대로 천호대교 남단IC 하남방향 유턴 지하차도, 올림픽대로(하남방향) 본선→천호대교 북단, 광진교 하부→올림픽대로(김포방향) 본선 연결로는 기존 지하차도, 연결로와 함께 각각 1개씩 추가된다. 

 

서울시는 공사 구간을 지나는 시민들의 불편을 최소화하고 안전하게 통행할 수 있도록 기존 차로수를 유지하며 교통처리계획을 수립하여 안전대책을 마련하였다. 

 

김진팔 서울시 도시기반시설본부장은 “잠실·천호대교 남단 교차로 연결체계가 개선되어 올림픽대로로 진출·입 교통량이 분산되고 만성적인 교통정체가 크게 해소될 것”이라며, “특히 송파·강동 주민들의 올림픽대로 진출·입이 더욱 편리해질 것으로 기대된다”고 말했다.

서울시 도시기반시설본부

케이콘텐츠

 

728x90

댓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