서울시, 국내 최초 재난사고 ‘현장지휘관’ 64명 첫 배출


서울시, 국내 최초 재난사고‘현장지휘관’양성… 64명 첫 배출


국내 최초시행 현장지휘관 자격인증제 통과한 인증자 64명(초급43,중급21명) 배출

초급, 중급, 고급 모두 총4단계 과정을 통과해야 ‘현장지휘관’ 자격부여 

재난현장 통합지휘관인 소방서장까지 전 간부 대상으로 확대 예정


   서울시 소방재난본부는 “국내 최초로 시행한 소방활동 ‘현장지휘관 자격인증제’를 통해 자격 인증자 64명을 배출했다.”라고 밝혔다.


시 소방재난본부는 지난해 11월부터 재난현장 전문지휘관 양성을 위해 ‘현장지휘관 자격인증제’(이하 인증제) 모델을 개발하여 국내에서는 처음으로 운영하고 있다.


GBN뉴스

edited by kcontents


‘인증제’는 초급(소방위), 중급(소방경), 고급(소방령 이상)으로 구분하고 지휘관 개인의 역량을 검증․평가 후 부여된 임무수행 등 일정한 과정을 통과해야 ‘현장지휘관’의 자격이 부여된다. 


이를 위해 시 소방재난본부는 현장지휘관 자격인증제 평가를 총 4단계로 구분하여 시행하고 있다.




먼저, 인증을 위한 1단계는 현장지휘 표준작전절차와 화재성상 등에 관한 사이버 교육을 수료하고 인증 2단계는 전문지식과 경험을 고려한 직무교육을 이수한 다음, 인증 3단계는 실기평가를 거쳐 마지막 인증 4단계에서는 재난·심리·사회분야 외부 전문가와 질의․응답을 통해 종합적인 상황판단 능력을 평가한다.


특히 실기평가는 ICTC(서울특별시 재난현장 지휘역량 강화센터)에서 진행되며, 각 재난유형별, 상황별, 단계별로 가상현실을 통해 부여된 임무를 수행해 나가는 과정을 평가한다.  


이번에 처음으로 현장지휘관 자격인증제를 통과한 64명은 초급43명(소방위), 중급 21명(소방경)이다.  

초급 현장지휘관은 화재진압과 인명구조를 직접 실행하는 단위조직을 지휘하고, 중급 현장지휘관은 소방서 단위 재난조직을 지휘한다.


뉴스핌

edited by kcontents


시 소방재난본부 관계자는 “이번에 배출된 인증 지휘관 64명을 시작으로 리더십 및 책임감을 갖춘 정예 현장지휘관을 지속적으로 양성하여 빈틈없는 지휘체계를 구축하겠다.”고 말하고,




또한 “고급과정에 대한 평가 모델을 개발하여 현장지휘관 자격인증제를 확대 시행하고, 향후 현장지휘관 역량*에 대한 체계적인 관리를 통해 자격인증제를 정착시켜 나가겠다.”라고 밝혔다. 

* 현장지휘관 역량관리 : 자격인증제를 통과한 지휘관이 투입되어 지휘한 화재 등에 대해 기록․관리하여 현장대응 및 선제적 정책수립에 활용


장만석 서울시 소방재난본부 현장대응단장은 “화재 등 재난현장에 전문능력을 갖춘 지휘관을 현장에 배치하여 적시성 있는 현장지휘를 통해 시민 생명보호에 최선을 다하겠다.”라고 밝혔다

소방재난본부 현장대응단 서울시 

케이콘텐츠

728x90

댓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