국토부, ‘2020 온라인 지역인재 합동채용설명회 개최


이전공공기관 지역인재 채용 활성화에 적극 나선다


7일부터 8주간 합동 온라인 지역인재 채용설명회 개최


   국토교통부(장관 김현미)와 국가균형발전위원회(위원장 김사열)는 오는 10월 7일부터 11월 30일까지 8주간 ‘2020 온라인 지역인재 합동채용설명회(이하 채용설명회)*’를 개최한다.

* (주최) 국가균형발전위원회·국토교통부, (주관) 수도권 외 14개 광역 지자체


채용설명회는 지역인재*에게 혁신도시 이전공공기관의 취업정보 제공, 지역교육과정(오픈캠퍼스) 등 관련 제도 홍보를 통해 지역인재 채용기회 확대하고 청년 취업 촉진하기 위해 2012년부터 매년 개최해 온 행사이다.


지난해에는 시도별로 8회를 실시하여 1만 3,500여 명의 취업준비 학생들이 참석하여 성황을 이루기도 하였다.

* 공공기관이 이전한 지역의 광역시·도, 특별자치시, 특별자치도에 소재한 지방대학 및 고등학교를 최종적으로 졸업하였거나, 졸업예정인 사람


올해는 코로나-19 발생으로 국민 안전을 최우선 고려하여 비대면 방식으로 진행하는 대신 취업준비 학생들에게 더 많은 정보 제공을 위해 설명회 기간을 대폭 늘려서 8주간 진행된다.


전국 10곳 혁신도시 이전공공기관과 지난 6월 지역인재 채용 대상 공공기관으로 추가 지정 고시된 공공기관 등 모두 102곳의 공공기관이 참여한다.




참여를 희망하는 사람은 채용설명회 누리집(www.innocity-jobfair.com)에서 신청할 수 있으며, 기관별 채용정보를 확인하고 궁금한 사항을 문의할 수 있다.


또한, 공공기관 선배들의 취업 노하우와 소소한 일상을 담은 재직자 선배 브이로그(VLOG), 자기소개서 컨설팅, 국가직무능력표준(NCS) 전략특강, 진로적성검사 등의 다양한 취업지원 프로그램에도 참여할 수 있다.


한편, 국토교통부는『혁신도시 조성 및 발전에 관한 특별법*』을 ‘18년부터 시행하여 지역인재 채용 의무화 제도를 운영하고 있는 만큼, 이번 채용설명회는 이러한 제도의 취지를 뒷받침할 수 있는 유용한 기회가 될 것으로 기대한다고 밝혔다.

* 혁신도시 이전 공공기관 등이 신입사원 채용 시 지역인재를 일정비율 의무적으로 채용하도록 규정


특히, 지역인재 채용 의무화제도*를 올해 24%에서 2022년 30%까지 단계적으로 확대하고, 공공기관별 채용실적을 매년 공표하며 경영평가에도 반영하여 제도가 실효성 있게 운영되도록 할 계획이다.

* 지역인재채용이 목표에 미달하는 경우에 기준목표비율 만큼 추가로 합격 시키는 채용목표제 방식 적용


아울러, 이전공공기관과 지역대학교 등이 서로 협력하여 인재를 적극적으로 육성해 나가는 방안도 함께 추진할 계획이다.


대표적으로이전공공기관별 특성을 반영하여 운영하고 있는 이전공공기관 지역교육과정(오픈캠퍼스)*도 확대해 나갈 계획이다.

* 이전공공기관 지역교육과정(오픈캠퍼스): 이전공공기관이 지역대학과 협력하여 지역대학생을 대상으로 운영하는 직무·현장실습 중심의 교육 프로그램을 통칭


국토교통부 혁신도시발전추진단 김규현 부단장은 “지역의 청년일자리 창출을 위해 이번 합동채용설명회 등 현장에서의 기회제공과 더불어 지역인재 채용 의무제, 이전공공기관 지역교육과정(오픈캠퍼스) 운영 등 관련 정책을 차질 없이 이행할 것”이라고 밝혔다.


201007(조간)이전공공기관 지역인재 채용 활성화에 적극 나선다(혁신도시대외협력과).hwphwp문서  201007(조간)이전공공기관 지역인재 채용 활성화에 적극 나선다(혁신도시대외협력과).pdfpdf문서 

국토교통부

케이콘텐츠

728x90

댓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