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1학년도 수능 시험장 관련 현황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상황이 악화해 사회적 거리두기가 3단계로 격상되더라도 올해 12월 3일로 예정된 2021학년도 대학수학능력시험(수능)은 예정대로 시행된다.

28일 교육부에 따르면 수능 시험실은 작년 2만1천곳에서 올해 3만3천173곳으로 58%(1만2천173곳) 늘어난다.


그중 일반 수험생을 위한 시험실은 2만5천318곳으로 작년(2만1천곳)보다 20.6%(4천318곳) 늘어났다.


(서울=연합뉴스) 김영은 기자 =0eun@yna.co.kr


관련기사

[2021수시경쟁률] 상위15개대 ‘하락’ 그리고 톱3

https://conpaper.tistory.com/90008


edited by kcontents


코로나19 대응 수능 관리체계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상황이 악화해 사회적 거리두기가 3단계로 격상되더라도 올해 12월 3일로 예정된 2021학년도 대학수학능력시험(수능)은 예정대로 시행된다.


교육부와 전국시도교육감협의회는 중앙재난안전대책본부(중대본), 질병관리청과 협의를 거쳐 이 같은 내용을 담은 2021학년도 대입 관리계획을 28일 발표했다.


(서울=연합뉴스) 김영은 기자 0eun@yna.co.kr

Posted by engi, conpaper Engi-

댓글을 달아 주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