벤츠가 5000만원대? VIDEO: The new Mercedes-Benz Luxury SUV Digital Showcase


5000만원대 벤츠 패밀리 SUV 나왔다


    메르세데스-벤츠 코리아가 핫한 SUV 신차 3종을 27일 국내 최초 공개했다. GLB, GLA, GLE 쿠페다.


이중 가장 주목 받는 차는 그동안은 없었던 B클래스급 SUV, 더 뉴 GLB다. 콤팩트한 몸집에 박스형 외관 디자인으로 귀여운 모습을 하고 있으면서, 공간 활용도가 높은 ‘패밀리 SUV’다. 벤츠 본사가 있는 독일에서도 작년 6월 처음 나온 완전히 새로운 차다. 마크 레인 벤츠 코리아 제품·마케팅 총괄 부사장은 “더 뉴 GLB는 도심 속 모험(urban jungle)을 즐기기에 가장 최적화된 파트너”라고 했다. 가격은 GLB 220 모델이 5420만원, GLB 250 4MATIC(4륜구동) 모델이 6110만원으로 책정됐다.


5000만원대 벤츠 패밀리 SUV인 더 뉴 GLB. 향후 7인승 모델도 출시된다./메르세데스-벤츠 코리아


더 뉴 GLB의 가장 큰 장점은 넓은 공간 활용성이다. 휠베이스는2830㎜, 앞 좌석 헤드룸은 1035㎜로 넉넉한 공간을 선사한다. 2열 좌석은 967㎜의 레그룸(5인승 기준)을 확보해 뒷좌석도 편안하다. 뒷좌석 등받이를 모두 접으면 최대 1805L의 적재 공간이 나온다.


이번에 출시된 차종은 2개로, GLB 220과 GLB 250 4MATIC이다. 벤츠의 새로운 M260 엔진이 탑재됐다. 직렬 4기통 2.0L 가솔린 터보차저 엔진으로, 8단 DCT 변속기와 결합해 강력하고 효율적인 성능을 낸다. 또 컴포트 서스펜션을 기본으로 탑재해 승차감까지 잡았다.


더 뉴 GLB/메르세데스-벤츠 코리아




GLB 250 4MATIC 에는 완전 가변형 토크 배분을 지원하는 오프로드 엔지니어링 패키지가 기본 사양으로 탑재돼 뛰어난 오프로드 주행성능을 제공한다. 경사도, 기울기 등 주행 상황을 비롯해 서스펜션의 상태까지 디스플레이에 표시해준다. 다운힐 속력 조절(Downhill Speed Regulation, DSR) 시스템을 활성화하면 언덕길 주행 시 2~18㎞/h 범위 내에서 운전자가 설정한 속도로 자동 조절된다. 가파른 내리막 주행에도 운전자가 차량에 대한 제어력을 유지할 수 있도록 지원한다.


온오프로드를 넘나드는 더 뉴 GLB의 강인한 성능은 외관을 통해서도 드러난다. 선을 줄이고 면을 강조한 깔끔한 디자인을 통해 메르세데스-벤츠의 ‘감각적 순수미(Sensual Purity)’라는 디자인 철학을 구현하고 있다.


더 뉴 GLB 인테리어/메르세데스-벤츠 코리아


인테리어는 10.25인치 디지털 계기반과 직관적인 지능형 음성 인식 컨트롤을 지원하는 MBUX(Mercedes-Benz User Experience) 인포테인먼트 시스템이 하나의 와이드 디스플레이로 이어져 미래지향적인 디자인을 채택했다. 가장 큰 특징은 계기판 하단에 위치한 알루미늄 느낌을 주는 세 개의 원형 통풍구다. 이 통풍구는 오프로더로서 더 뉴 GLB의 개성을 강화하는 디자인 요소로 다른 부품 및 조작 버튼 디자인에 더해져 재미를 더한다.




자동 속도 조절, 제동 및 출발을 지원하는 ‘액티브 디스턴스 어시스트 디스트로닉’, 차량 또는 보행자와의 충돌을 감지할 경우 시각적, 청각적 경고 및 반자율제동을 지원하는 ‘액티브 브레이크 어시스트’, 액티브 차선 이탈 방지 패키지, 사각지대 어시스트 등이 기본 사양으로 탑재 되었으며, 원격으로 트렁크를 열고 닫을 수 있는 핸즈 프리 엑세스가 포함된 키레스 고(KEYLESS-GO) 패키지와 파노라믹 선루프, 무선 충전 기능 등도 기본 탑재됐다. 벤츠 코리아는 추후 디젤 엔진, 고성능 AMG 를 비롯해 7인승 모델의 GLB까지 출시할 예정이다.


더 뉴 GLA/메르세데스-벤츠 코리아


더 뉴GLA는 2013년 벤츠의 첫 번째 콤팩트 SUV로 등장했다. 이번에 나온 차는 7년만에 완전 변경돼 작년 12월 세계 최초 공개된 모델이다. 이전 모델 대비 30㎜ 길어진 휠베이스, 110㎜ 높아진 전고로 더 높은 좌석 포지션과 여유로운 헤드룸, 넉넉한 실내 공간을 제공한다. 인테리어는 10.25인치 디지털 계기반과 MBUX 인포테인먼트 시스템으로 이루어진 와이드 스크린 콕핏과 터빈을 연상시키는 5개의 원형 송풍구를 통해 더욱 모던하고 진보적인 디자인으로 마무리됐다. 나파 가죽이 적용된 다기능 스포츠 스티어링 휠과 아티코 인조 가죽 및 다이나미카 재질로 장식된 인테리어가 기본 사양으로 제공된다.


더 뉴 GLA 인테리어/메르세데스-벤츠 코리아




국내에 먼저 출시되는 더 뉴 GLA 250 4MATIC에는 더 뉴 GLB과 동일한 M260 엔진을 탑재했다. 다운힐 속도 조절 시스템이 포함된 오프로드 엔지니어링 패키지가 탑재된다. AMG 라인의 외관이 적용돼AMG 다이아몬드 라디에이터 그릴과 19인치 AMG 5-스포크 경량 알로이 휠로 스포티한 느낌을 완성했다.


GLB와 마찬가지로 다양한 안전 및 편의 사양도 기본으로 탑재했다. 액티브 디스턴스 어시스트 디스트로닉, 액티브 브레이크 어시스트, 액티브 차선 이탈 방지 패키지, 사각지대 어시스트 등이다. 또 키레스 고 패키지, 파노라믹 선루프, 무선 충전 기능도 있다. 가격은 5910만원이다. 추후 GLA 220 및 고성능 AMG 모델도 출시된다.


2015년 디트로이트 모터쇼에서 세계 최초로 공개된 GLE 쿠페는 ‘럭셔리 SUV 쿠페’의 지평을 열었다. 국내에는 2016년 10월 공식 출시된 후 현재까지 4300여대가 판매됐다.


더 뉴 GLE 쿠페/메르세데스-벤츠 코리아


이번에 완전 변경된 2세대 더 뉴 GLE 쿠페는 오프로드 차량의 역동성과 쿠페 감성을 자극하는 우아함이 조화를 이룬다. 실내엔12.3 인치 대형 스크린 2개를 갖춘 와이드스크린 콕핏과 도어 트림으로 부드럽게 이어지는 계기판이 있다. 여기에 측면 지지가 확고한 스포츠 시트와 나파 가죽으로 마감된 새로운 스포츠 스티어링 휠이 적용됐다. 이전 모델보다 휠베이스가 20㎜ 길어져 레그룸이 여유 있어졌다.




메르세데스-벤츠 코리아는 6기통 직렬 터보 디젤 엔진과 9단 자동 변속기가 결합한 ‘더 뉴 GLE 400 d 4MATIC 쿠페’를 10월 먼저 출시한 뒤, 고성능 모델인 ‘더 뉴 메르세데스-AMG GLE 53 4MATIC+ 쿠페’, ‘더 뉴 메르세데스-AMG GLE 63 S 4MATIC+ 쿠페’, 그리고 플러그인 하이브리드 모델까지 라인업을 확장할 계획이다.


10월 출시되는 ‘더 뉴 GLE 400 d 4MATIC 쿠페’에는 멀티빔 LED 헤드 램프, 에어매틱) 서스펜션, 드라이빙 어시스턴스 패키지등 다양한 안전 편의 사양을 탑재 했다.


멀티빔 LED 헤드 램프는 좌우 각각 84 개의 개별 LED 가 교통 상황에 따라 지능적으로 반응하며 주행시 운전자의 시야 확보를 돕는다. 도로에 다른 차량이 없는 경우 울트라 레인지 하이빔이 650미터까지 앞을 비추어 시야를 충분히 확보해준다.


더 뉴 GLE 쿠페 인테리어/메르세데스-벤츠 코리아


에어매틱 서스펜션은 정교한 센서 시스템과 알고리즘을 통해 실시간 도로 상태 및 주행 상황에 맞게 댐핑을 최적화한다.


메르세데스-벤츠의 최신 주행 보조 시스템인 드라이빙 어시스턴스 패키지에는 ▲앞차와의 간격을 유지하며 자동 속도 조절, 제동 및 출발을 지원하는 액티브 디스턴스 어시스트 디스트로닉 ▲교차로 기능이 적용된 액티브 브레이크 어시스트 ▲액티브 차선 이탈 방지 패키지 ▲하차 경고 어시스트 ▲프리-세이프 플러스 등이 포함된다. 가격은 1억 1930만원이다.

류정 기자 조선일보


출처 : http://news.chosun.com/site/data/html_dir/2020/08/27/2020082701608.html


KCONTENTS

728x90

댓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