美뉴욕타임스가 꼽은 세계 1등 라면 "농심 신라면블랙"


"신라면블랙 먹는 것을 멈출 수가 없다!

(I couldn’t stop eating these!)"


    미국 3대 일간지 ‘뉴욕타임스(NYT)’가 세계에서 가장 맛있는 라면으로 농심의 ‘신라면블랙’을 꼽았다.


2일 농심에 따르면, NYT의 제품 리뷰 사이트 ‘와이어커터’에 실린 ‘최고의 인스턴트 라면’ 기사에서 신라면블랙은 기자와 전문가들이 선정한 전 세계 BEST 11라면 중 1위를 차지했다.


Photo: Rozette Rago

NongShim Shin Black Noodle Soup ($55 for 18 packages, about $3 per package, at the time of publication)


 

The Best Instant Noodles, According to Chefs, Cookbook Authors, and Ramen Fanatics


Instant noodles are steeped in more than just hot water and seasoning. They’re also steeped in historical and cultural significance. Momofuku Ando created instant noodles in 1958 as a postwar invention to help curb world hunger, and since then, they’ve bloomed into a huge industry, inspiring museums, poems, and prison bartering systems. They’re simultaneously embraced as cheap sustenance, proffered as a way to help future food shortages, and used as a backdrop for culinary experimentation—all of which makes them perfect for our current moment. That, plus the simple fact that a great bowl of instant noodles is comforting and delightful to slurp: warm, carby, salty, and delicious.




View full text

https://www.nytimes.com/wirecutter/blog/best-instant-noodles


edited by kcontents


신라면블랙은 특유의 진한 국물과 쫄깃한 면발에서 큰 점수를 얻었다. NYT는 신라면블랙을 ‘한국 1등 신라면의 프리미엄 버전’으로 소개하며 설렁탕 후첨양념이 들어간 진한 소고기 육수와 적절한 매콤함, 슬라이스 마늘과 큼지막한 버섯 조각, 쫄깃한 면발이 주는 훌륭한 식감의 조합을 매력으로 평가했다.


Photo: Rozette Rago

Prima Taste Singapore Laksa La Mian ($22 for six packages, about $3.50 per package, at the time of publication)

edited by kcontents


이번 평가는 NYT 와이어커터팀이 셰프, 작가, 평론가 등 7명의 음식전문가들로부터 각각 자신이 생각하는 최고의 라면을 추천 받아 최종 선정된 11개 라면을 시식해 매긴 점수를 기준으로 순위를 정했다. 이들이 꼽은 BEST 11 라면에는 한국라면이 4개, 일본라면 6개, 싱가포르 라면 1개가 포함됐다.




기사를 작성한 안나 NYT 기자는 "전 세계 수 천 개의 라면 중 각계 전문가들이 선정한 라면을 맛타입별로 그룹을 나눠 며칠에 걸쳐 시식테스트를 진행했다"며 "공정한 결과를 위해 모든 제품은 포장지에 적힌 표준 조리법 대로 조리하고, 맛과 품질, 광고의 진실성 등을 종합적으로 고려했다"고 말했다.


신라면블랙에 이어 농심 짜파구리(짜파게티+너구리, 3위), 신라면건면(6위), 신라면사발(8위)이 순위권에 이름을 올렸다. 전체 11개 제품 중 농심 브랜드 4개가 한국제품으로는 유일하게 순위에 올랐다.


 

뉴욕타임스가 선정한 ‘최고의 인스턴트 라면’ 순위에 오른 농심 라면 제품. /농심 제공


‘짜파구리’는 오스카상을 받은 영화 기생충으로 유명해진 라면으로 짜장의 단맛과 매콤한 해물맛이 균형을 이룬다고 평가했고, ‘신라면건면’은 열풍건조된 건면이 다른 제품 대비 쫄깃하고 건강한 맛이라고 설명했다. 또 미국에서 파는 사발면 형태(Bowl)의 ‘신라면사발’은 한국에서 가장 인기있는 신라면의 용기


면으로 전자레인지 조리라 간편하고 얇은 면발과 매콤한 국물이 인상적이라고 언급했다.


농심 (368,000원▲ 4,500 1.24%)관계자는 "전 세계 라면 격전지인 미국시장에서 농심 브랜드의 좋은 평가는 곧 한국 라면의 위상과도 연결된다"며 "경쟁 우위의 맛과 품질, 생산시스템을 자랑하는 농심의 해외사업 경쟁력을 바탕으로 세계시장에서 K 푸드의 인기를 지속적으로 높여나가겠다"고 했다.

이선목 기자 조선비즈 

kcontents



Posted by engi, conpaper Engi-

댓글을 달아 주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