고려개발, 풍농 오산물류센터 신축공사 ㅣ대우조선해양건설, 부천 가로주택정비사업 수주


고려개발, 풍농 오산물류센터 신축공사 수주

532.2억원 규모

고려개발(004200)은 풍농 오산물류센터 신축공사에 관한 단일판매ㆍ공급계약체결을 30일에 공시했다.

계약 상대방은 주식회사 풍농이고, 계약금액은 532.2억원 규모로 최근 고려개발 매출액 6,849.4억원 대비 약 7.77% 수준이다. 이번 계약의 기간은 2020년 09월 01일 부터 2022년 04월 30일까지로 약 1년 7개월이다.

한국경제



풍농 오산물류센터 신축공사/이에스개발



한국테크놀로지 자회사, 124억원 규모 부천 가로주택정비사업 신규 수주

한국테크놀로지는 자회사 대우조선해양건설이 약 124억원 규모 부천 신흥연립 가로주택 정비사업의 시공사로 선정됐다고 30일 밝혔다.

부천 신흥연립 가로주택정비사업은 경기도 부천시 부천로 121번길 25(심곡동) 2926.5㎡ 부지에 지하 1층 ~ 지상 15층 아파트 1개동 84세대를 건설하는 사업이다. 용적율 249.82%, 건폐율 24.28%을 적용해 건설된다.

조감도/더벨

edited by kcontents

해당 단지는 도보 10분 거리에 지하철 1호선 부천역, 7호선 춘의역이 위치한 더블 역세권으로 인근 부천로를 통해 서울, 경인고속도로 등 진입이 용이하다.



다양한 노선 버스도 지나 환승 없이 서울 당산, 영등포, 광화문, 김포공항 등으로 신속하게 이동할 수 있어 교통이 편리하다.

인근에는 시청, 대형마트, 종합병원, 근린공원, 영화관, 전통시장 등 생활 편의 시설이 위치해 있으며 부천중앙초, 부천북초, 삼원초, 삼원증, 원미고 등도 위치해 우수한 학군을 자랑한다.

회사 관계자는 "기간이 오래 걸리는 대규모 재건축 사업의 대안으로 2018년부터 본격화 된 가로주택 정비사업이 점차 활성화되는 추세"라며 "부천 지역 가로주택 정비 사업 수주를 계기로 수도권 전역으로 확대해 가로주택 정비사업 레퍼런스를 늘려 갈 것"이라고 말했다.

이번 시공사 선정은 지난 27일 열린 조합원 총회에서 대우조선해양건설이 참가 건설사 중 가장 많은 조합원 득표를 얻으면서 최종 결정됐다. 작년 서울 강남구 논현동 세광 연립 가로주택 정비 사업 시공사 선정 이후 두 번째다.

[김경택 기자kissmaycry@mkinternet.com]

매일경제

케이콘텐츠


728x90

댓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