공무원 봉급, 10년 연속 증가...月평균 539만원

공무원이 박봉?…올해 月평균 539만원 받는다

2011년 발표 후 10년 연속 증가


    올해 우리나라 전체 공무원의 연평균 소득이 6400만원을 넘는 것으로 나타났다. 평균 월급으로 따지면 539만원이다.

오를 수 밖에 없어
역대 집권 세력 표심에 악용

(에스앤에스편집자주)

동아일보
edited by kcontents

인사혁신처가 29일 관보에 올린 '2020년도 공무원 전체의 기준소득월액 평균액'에 따르면 전체 공무원의 올해 연평균 소득은 6468만원(세전 소득)으로 지난해 6460만원보다 108만원(1.7%) 늘었다. 2011년 공무원 전체 기준소득월액 평균액을 공개한 이후 10년 연속 증가세다.

 


기준소득월액은 공무원 성과상여금, 직무성과금, 시간외근무수당, 야간근무수당, 휴일근무수당, 연가보상비 등이 포함된 세전 소득이다. 복지포인트, 기타 비과세 소득은 제외됐지만 대부분의 수당이 포함된 만큼 공무원이 실제로 받고 있는 월급에 가깝다.

일반직 공무원과 정무직, 고위공무원까지 포함됐다. 올해 말(12월31일)까지 계속 근무자로 연중 휴직자, 신규 채용자는 빠졌다.

edited by kcontents

 


인사처는 공무원 재해보상 제도 및 연금제도를 운영할 때 기준금액으로 활용하기 위해 매년 기준소득월액 평균액을 산정한다.

올해 9급 공무원 1호봉의 월평균 보수(봉급+공통수당)는 약 209만원으로 나타났다. 7급 1호봉은 약 236만원, 5급 1호봉은 318만원이다.
윤진우 한경닷컴 기자 jiinwoo@hankyung.com 한국경제
케이콘텐츠

728x90

댓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