박인비, 호주여자오픈 우승…한국인 두 번째 LPGA 20승 달성


   박인비(32·KB금융그룹)가 마침내 미국여자프로골프(LPGA) 투어 트로피를 20개로 늘렸다.


박인비는 16일(한국시간) 호주 애들레이드의 로열 애들레이드 골프클럽(파73·6633야드)에서 열린 대회 4라운드에서 1오버파 74타를 쳤다.



Golf Australia Magazine


 

INBEE PARK WINS AUSTRALIAN OPEN, ENDING 2-YEAR TITLE DROUGHT


ADELAIDE, Australia (AP) — Seven-time major champion Inbee Park saw a seven shot lead shrink to two shots Sunday before winning the Women's Australian Open by three strokes to clinch her first LPGA title in almost two years.




Park started her final round three shots in front of 19-year old South Korean compatriot Ayeon Cho. She bogeyed the ninth hole but still turned five shots ahead of the field and went out to a seven shot lead early on the back nine at the Royal Adelaide Golf Club.


But the 31-year-old former World No. 1 faltered briefly, bogeying the 14th and 16th holes and walking off the 16th green only two shots ahead of fast-finishing American Amy Olsen. Olsen had four birdies in a 3-under final round 70 and was in the clubhouse with an 11-under total of 281.


View full text

https://www.lpga.com/news/2020--gamer-australian-open-inbee-park-wins-ending-2-year-title-drought


edited by kcontents


최종합계 14언더파 278타를 적어낸 박인비는 에이미 올슨(미국)의 추격을 3타차로 뿌리치고 정상에 올랐다.


2018년 3월 뱅크 오브 호프 파운더스컵에서 LPGA 투어 19승째를 달성한 뒤 아홉수에 시달렸던 박인비는 1년11개월의 기다림 끝에 20승을 채웠다.


lpga



edited by kcontents


박인비는 박세리(은퇴·25승)에 이어 LPGA 투어에서 20승을 챙긴 두 번째 한국 선수가 됐다. 70년 LPGA 역사 전체로 범위를 넓혀도 28번째에 해당하는 대기록이다.


이번 대회 우승으로 2020 도쿄올림픽 출전의 희망도 커졌다. 현재 세계랭킹 17위인 박인비는 다음 주 발표될 새 랭킹에서 적잖은 폭의 순위 상승이 예상된다. 박인비가 올림픽에 나서기 위해서는 한국 선수 중 4위 안에 들어가야 한다.


3타차 단독 선두로 마지막 레이스를 시작한 박인비는 1번홀 보기로 불안하게 출발했다. 강한 바람에 샷이 흔들리면서 1타를 잃었다.


하지만 박인비는 이내 안정을 찾았다. 2번홀(파5)에서 버디 기회를 놓쳤지만 3번과 4번홀 연속 버디로 분위기를 바꿨다. 이후에도 정확한 퍼트를 내세워 파세이브 행진을 이어갔다. 8번홀 어려운 파세이브로 경쟁자들의 추격을 봉쇄했다.


Golf Digest



edited by kcontents


박인비는 9번홀에서 이날 경기 두 번째 보기를 범했지만 4타 앞선 채 반환점을 돌며 질주를 계속했다.

박인비는 후반 들어 무리한 타수 줄이기보다는 안정에 초점을 맞추면서 2위권과의 격차를 유지했다.


막판 위기도 있었다. 14번홀 보기로 주춤했고, 15번홀 파 퍼트가 홀컵 옆으로 살짝 흐르면서 류위(중국)에게 2타차 추격을 허용했다.


다행히 박인비는 크게 흔들리지 않았다. 류위가 보기를 쏟아내면서 한숨을 돌린 박인비는 17번홀(파4) 깔끔한 버디 퍼트로 사실상 승부를 갈랐다.


우승이 확정되자 박인비는 두 손을 번쩍 치켜들며 기뻐했다. 동료들은 박인비에게 미리 준비한 샴페인을 퍼부으며 축하를 보냈다.

[서울=뉴시스]


 




손흥민 유럽무대 골 기록


    잉글랜드 프로축구 프리미어리그(EPL) 토트넘 홋스퍼의 손흥민(28)이 멀티골을 터뜨리며 프로 데뷔 후 처음으로 5경기 연속 득점에 성공했다. EPL 개인 통산 50골도 채웠다.


(서울=연합뉴스) 장예진 기자 jin34@yna.co.kr




HIGHLIGHTS | ASTON VILLA 2-3 SPURS | HEUNG-MIN SON'S LAST-MINUTE WINNER!

 


손흥민의 PK 실축과 극장골을 본 무리뉴 

  


EXTENDED HIGHLIGHTS | SPURS 2-0 MAN CITY | Bergwijn & Son goals beat City! 

 kcontents

Posted by engi, conpaper Engi-

댓글을 달아 주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