삼성물산, 서대문 래미안 루센티아에 '미세먼지 저감설비' 설치


    서울 서대문구 가재울5구역 재개발 단지에 들어선 래미안 루센티아에 실외 미세먼지 저감설비가 설치됐다.


삼성물산은 독일 만앤휴멜사가 개발한 실외 미세먼지 저감설비를 오는 2월 입주 예정인 래미안 루센티아에 공동주택 최초로 설치했다고 20일 밝혔다.


래미안 루센티아에 설치된 실외 미세먼지 저감설비 (사진=삼성물산)


관련기사

현대건설, 세계최초 '가구용 공기청정·세균제거 환기시스템' 개발

https://conpaper.tistory.com/83935



edited by kcontents


독일 주정부의 평가 결과에 따르면 해당 장비는 최대 10~30% 정도의 미세먼지 저감 능력이 있다.


설비 내부에는 우천시 자동으로 가동을 중지 할 수 있는 레인 센서가 내장돼 있으며, 사물인터넷(IoT) 기술을 접목해 운전 상태 및 필터의 상태를 원격으로 관리할 수 있다.


만앤휴멜사는 1941년 설립된 필터 전문 기업으로, 실외 미세먼지 저감설비를 개발한 뒤 독일 슈투트가르트시의 넥카토어에 장비를 설치해 지난 2018년 11월부터 운영하고 있다.


삼성물산은 "휴대용 실내 미세먼지 측정기인 IoT 홈큐브, 동출입구에 설치하는 공동주택용 에어샤워 시설 등을 개발했다"며 "실외 미세먼지 저감설비 도입 등을 통해 세대 내부 뿐 아니라 단지 전반에 걸쳐 쾌적한 주거환경을 만들고자 노력하고 있다"고 했다.

문제원 기자 nest2639@asiae.co.kr [아시아경제] 

케이콘텐츠



Posted by engi, conpaper engi-

댓글을 달아 주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