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국, 13조 불가리아 원전 입찰 5개 쇼트리스트 후보에 올라 Bulgaria shortlists GE, others for nuclear p


10년 만에 원전 수주 낭보?… 불가리아, 한·중·러 원전 건설 후보로 선정


GE(프랑스 플라마톰)
한수원·로사톰·CNNC 3곳, 불가리아 원전 수주 경쟁
2008년 건설 중단된 원전…사업 금액 13조원

 

    한국수력원자력이 불가리아 원자력발전소 건설 사업에 예비사업자(쇼트리스트)로 선정됐다. 2009년 아랍에미리트(UAE) 바라카 원전 건설 사업 이후 수주가 뚝 끊겼던 한국 원전 수출 시장에 수주 낭보가 전해질지 기대가 모아지고 있다.

한국 탈원전 정책 기조, 수주에 최대 걸림돌
(에스앤에스편집자주)

The Belene Nuclear Power Plant project is located around 7.5km from the border of Romania and near the Danube River, in the Republic of Bulgaria./power-technology.com
(공사중단된 벨레네 원전)

 

 

Bulgaria shortlists GE, others for nuclear plant contract

SOFIA, Bulgaria — Bulgaria has shortlisted General Electric and four other international companies as candidates for a contract to build a new nuclear power plant in the Balkan country.

Energy minister Temenuzhka Petkova said Thursday that Russia’s Rosatom, China’s CNNC and Korea Hydro & Nuclear Power Co will also be invited to file binding offers to build the 10 billion-euro ($11 billion) project by the end of April.

View full text
Bulgaria shortlists GE, others for nuclear plant contract
https://www.citynews1130.com/2019/12/19/bulgaria-shortlists-ge-others-for-nuclear-plant-contract
edited by kcontents

하지만 일각에서는 국내에서 추진되는 탈원전 정책이 원전 수주에 걸림돌로 작용할 것이라는 우려가 나온다.

 


불가리아 에너지부는 20일 불가리아의 제 2원전인 벨레네 원전 사업의 전략적 투자자 후보로 한수원과 러시아 로사톰, 중국핵공업집단(CNNC) 등 3곳을 선정했다고 밝혔다. 프랑스 프라마톰과 미국 제너럴일렉트릭(GE)은 컨설팅 관련 후보사로 선정됐다.

테메누즈카 페트코바 불가리아 에너지 장관은 "원전 건설 경험과 재정 안정성 등을 고려해 후보 업체를 선정했다"고 말했다. 이번 건설 사업 규모는 100억유로(약 13조4000억원) 수준이다. 불가리아 정부는 한수원 등 3개 회사가 제출하는 제안서 등을 검토해 최종 건설 사업자를 선정할 예정이다.

이번 원전 건설 사업은 고려해야 할 변수가 있다. 원전을 새로 짓는 다른 프로젝트와 달리 벨레네 원전은 10여년 전 러시아 로사톰이 건설을 시작했다가 중단한 사업이기 때문이다.

공사중단된 벨레네 원전/pinterest.com

 

Pinterest

요리법, 집 꾸미기 아이디어, 영감을 주는 스타일 등 시도해 볼 만한 아이디어를 찾아서 저장하세요.

www.pinterest.co.kr

edited by kcontents

로사톰 컨소시엄은 지난 2006년 벨레네 원전 건설 사업자로 선정돼 2008년 공사를 시작했지만 사업 도중 건설이 중단됐다. 당시 로사톰이 건설하다 중단한 설비들이 아직 남아있는 상태다.

한수원 측은 "남아있는 러시아 설비들을 바탕으로 원전을 건설할지, 아니면 모든 설비를 걷어내고 새로 원전을 지을지 논의가 이뤄져야 한다"며 사업자를 선정하기 전 협의해야 할 사항들이 있다"고 설명했다.

한수원이 불가리아 원전 사업을 수주하면 국내 원전이 유럽 시장에 진출하는 계기가 될 것으로 기대된다.
연선옥 기자 조선일보
케이콘텐츠

728x90
그리드형

댓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