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탈원전 포기하나] 재가동 한울원전 3호기 100% 출력 도달


한울원전 3호기 예방정비 마치고 100% 출력 도달


   한국수력원자력 한울원자력본부는 계획예방정비를 마치고 재가동에 들어간 한울원전 3호기(가압경수로형·100만㎾급)가 30일 낮 12시 1분께 100% 출력에 도달했다고 밝혔다.


한울원전 3호기는 제15차 계획예방정비 기간에 원자력안전법에 따른 법정검사를 받고 주요 기기와 설비에 대한 점검과 정비를 한 뒤 지난 27일 발전을 재개했다

연합뉴스


TBC


원안위, 한울 원전 3호기 검사 마치고 재가동 허용


    지난 9월 2일부터 정기 검사를 진행한 한울 3호기에 대해 원자력안전위원회가 사실상 재가동을 의미하는 '임계'를 허용했다.




원안위는 이번 정기 검사에서 모두 89개 항목에 대한 검사를 수행한 결과 한울 3호기의 원자로 임계가 정상적으로 이뤄질 수 있다는 사실을 확인했다고 밝혔다.


이번 검사에서는 격납건물 내부철판 가운데 두께가 기준보다 얇은 것으로 나타난 291곳에 대한 진단과 보수가 이뤄졌으며 직접 눈으로 확인된 이물질도 모두 제거됐다.


임계란 원자로 핵분열 연쇄반응에서 생성되는 중성자와 소멸하는 중성자가 평형을 이루는 상태를 말하는데 임계를 허용하면 출력상승시험 등 남은 검사 10건을 수행할 수 있다.


원안위는 남은 검사를 추가로 진행한 뒤 한울 3호기의 안전성을 최종 확인 할 예정이다.

황민규 기자 조선비즈 

케이콘텐츠




728x90

댓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