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무노조 경영' 삼성전자에 한국노총 산하 노조 생긴다


'무노조 경영' 삼성전자에 곧 한국노총 산하 노조 설립


16일 전국노동자대회 앞두고 설립 총회 예정


    '무노조 경영'으로 통하는 삼성전자에 곧 한국노동조합총연맹(한국노총) 산하 노조가 들어설 것으로 알려졌다.

1일 노동계에 따르면 한국노총은 오는 16일 여의도 전국노동자대회를 앞두고 금속노련 산하 삼성전자 노조 설립 총회를 개최할 예정이다.



연합뉴스

edited by kcontents


삼성전자 노조는 총회에 이어 고용노동부에 설립 신고서도 제출할 계획이다.

삼성전자에는 2∼3개의 소규모 노조가 활동 중이지만, 전국적 규모의 상급단체에 가입한 노조가 들어서는 것은 처음이다.




현행법상 노조 설립은 조합원이 2명만 있어도 가능하다.

삼성전자 노조도 극소수 조합원으로 출발하지만, 한국노총 산하 노조라는 점에서 상징성을 띨 전망이다.


한국노총은 최근 삼성전자 용인 사업장에서 노조 가입 선전전을 하는 등 노조 설립에 공을 들이고 있다.

삼성전자 노조가 설립되면 LG전자와 SK하이닉스 등 전자업계의 한국노총 산하 노조와 연대 활동도 가능할 것으로 한국노총은 기대한다.


한국노총/오마이뉴스

edited by kcontents


한국노총 관계자는 "삼성전자의 오랜 무노조 경영으로 노조에 대한 부정적 인식을 해소하는 게 쉽지 않지만, 이번에는 반드시 노조를 설립해 16일 전국노동자대회에 참가하도록 할 것"이라고 말했다.

/연합뉴스/한국경제

케이콘텐츠

728x90
그리드형

댓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