닥터아파트, 재개발·재건축 유망단지 조사 결과 발표


    연내 전국에서 공급했거나 분양을 앞둔 재개발 재건축 일반분양물량은 총 106개 단지, 6만 7000여세대로 전년(78개 단지, 4만1933세대) 대비 약 1.6배 늘었다. 특히 지방은 작년 1만8575세대보다 68%(1만2631세대) 증가해 수도권 56%(1만3288세대)보다 증가폭이 컸다.


연말까지 지방에서는 굵직한 재개발, 재건축 사업을 통한 일반 분양 물량이 나온다. 닥터아파트는 10월 14일~20일 만 20세 이상 회원 1531명을 대상으로 하반기 지방도시 재개발 재건축 유망단지 설문조사를 실시한 결과를 30일 발표했다.


 

응답률 64.8%로 1위는 GS건설과 금호건설이 광주시 북구 우산동 우산구역을 재개발하는 `무등산자이&어울림`이 차지했다. 북구 도심의 대단지 아파트로 조성되며 오는 11월 전용면적 39~160㎡, 총 2564세대 중 전용 59~130㎡, 1,644세대를 일반분양한다.




2위(50.3%)는 대전시 서구 도마동 도마·변동8구역를 재개발하는 `도마 e편한세상 포레나`가 이름을 올렸다.

전용 39~84㎡, 총 1881세대 중 일반분양분은 1441세대다.


3위(37.4%)는 대구시 중구 남산동 남산4-5구역을 재건축하는 `청라자이`다. 전용 59~101㎡, 총 947세대 중 974세대가 일반분양된다.


서울파이낸스

edited by kcontents


이밖에 4위(28.2%)는 부산시 사상구 덕포동 덕포1구역을 재개발하는 `덕포 중흥S-클래스(가칭)`가, 5위(26.7%)는 대구시 서구 평리3동을 재건축하는 `서대구역 반도유보라`가 차지했다.

[디지털뉴스국 이미연 기자] 매일경제

케이콘텐츠

Posted by engi, conpaper Engi-

댓글을 달아 주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