아산에 국내 최장 '태양광 자전거도로' 개통


태양광 패널 지붕 쓴 자전거도로 10.2㎞ 개통

비·햇빛 차단…"장거리 자전거 라이딩에 최적"


    충남 아산에 폐철도를 활용한 태양광 자전거도로가 개통됐다.


23일 아산시에 따르면 방축동∼배미동∼신창면 남성리∼도고면 봉농리 간 총연장 10.2㎞(폭 3∼6m)의 자전거도로가 지난 16일 개통했다.




총사업비 170억원이 투입됐다.

연간 8천66㎿의 전기를 생산할 수 있다.


자전거 라이더와 보행자 안전을 위해 도로변에 안전 난간과 횡단보도 신호등이 설치됐다.


시 관계자는 "비와 햇빛을 피할 수 있어 장거리 자전거 라이딩에 최적인 도로"라며 "아산의 랜드마크로 자리 잡을 것으로 기대된다"고 말했다.

연합뉴스




아산 랜드마크 '권곡문화공원' 조성 첫걸음


권곡문화공원 조성계획결정(변경) 등 용역 착수보고회 개최


   아산시(시장 오세현)는 장기 미집행 도시공원인 권곡문화공원(온양민속박물관공원)을 조성코자 첫 걸음을 내딛었다.


시는 7월 16일 시청 상황실에서 유병훈 부시장의 주재하에 분야별 전문 자문위원 및 실무진 등 25명 등이 참석한 가운데 권곡문화공원 조성계획결정(변경) 및 실시설계용역 착수보고회를 개최했다.


도심 내 중심적 허파역할을 할 수 있는 위치에 입지한 권곡문화공원은 주변 곡교천과 공원 내 온양민속박물관, 은행나무길 등과 연계해 도시민의 쾌적한 주거 환경을 창출할 계획이다.


온양민속박물관 전경/IPTV NEWS

edited by kcontents


특히, 다양한 교양과 문화활동 공간이 있는 아산시 랜드마크 형성으로 주민 여가활동에 활력을 불어 넣을 대표 역점 사업이다.




권곡문화공원(온양민속박물관공원)은 총 4개 사업지구로 민속박물관지구, 청소년수련관지구, 2022년 조성예정 문예회관지구, 온천박물관지구가 있으며. 이중 이번에 새롭게 추진하는 온천박물관지구 용역을 착수했다.


관련기사

아산시, '미세먼지 차단숲·도시숲' 들어선다

제1,2 테크노밸리 산업단지 , 권곡동문화공원에 조성

http://www.pressian.com/news/article/?no=226913#09T0

eddited by kcontents


이날 보고회는 도시환경 속 문화가 살아 숨 쉬는 휴식공간 공원으로 충족시킬 수 있도록 폭넓은 의견들을 모아 충청권 대표 명품 공원으로 만들어갈 계획이다.


시 관계자는 “2022년 12월까지 공원조성을 마무리해 청소년교육문화센터, 온양민속박물관, 아산문예회관 등과 연계한 가족 및 근린중심의 문화네트워크 구축하고, 시민의 건강과 정서생활의 향상에 기여하는 등 한층 더 큰 아산, 더 넒은 행복한 시민공간으로 다시 태어날 계획”이라고 말했다.

아산시

케이콘텐츠

Posted by engi, conpaper engi-