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anadian couple happily kiss for a photo as they kneel behind magnificent lion they have just killed on a hunt in South Africa


Darren and Carolyn Carter, from Edmonton in Alberta, Canada, posed for a kissing photo next to a lion they had just shot dead in South Africa


Darren and Carolyn Carter from Edmonton, Alberta, killed at least two lions 

Legelela Safaris, who offer hunts in South Africa, posted snap on Facebook page

Firm charge £2,400 for giraffe hunts but also offer leopard, elephant and lion


 

방금 죽인 사자 옆에서 키스하며 기념촬영하는 캐나다 커플


   한 캐나다 커플이 남아프리카에서 사파리를 타고 있는 동안 그들이 방금 죽인 사자 옆에서 사진을 찍기 위해 포즈를 취하면서 행복하게 키스를 하고 있다.


알버타의 에드먼턴에서 온 대런과 캐롤린 카터는 레겔라 사파리스가 조직한 투어에 참가하고 있었는데, 이들은 이 거대한 동물을 총으로 쏴 죽였다.




이 여행사는 정기적으로 그들의 페이스북에서 사냥꾼들과 함께 죽은 동물들의 스냅 사진을 공유한다. 종종 그들이 총을 들고 웃는 모습을 볼 수 있다.


키스 사진 아래, 


그들은 이렇게 썼다. '뜨거운 칼라하리 태양에서의 힘든 일...잘 했어요 괴물 사자.'


다른 사진들도 다른 죽은 사자 앞에서 같은 모습을 보여주고 있다: "칼라하리 모래사장에서 정글의 왕을 사냥하는 것만큼 좋은 것은 없다"고 말한다.


박제사업을 하는 이 부부는 사냥에 참여했음에도 불구하고 자신들을 '열정적인 환경보호론자'라고 표현했다고 미러지는 보도했다.


카터는 미러지에게 말했다: "우리는 그것에 대해 논평하는 것에 전혀 관심이 없다. 그건 너무 정치적이다" 라고




트로피 사냥 금지 운동의 창시자인 에두아르도 곤칼레스는 사자들이 사냥꾼들에게 살해당하기 위한 유일한 목적으로 포로로 잡혀 사육되었다고 믿고 있다.


남아프리카에서 사냥을 제공하는 레겔라 사파리스는 기린 사냥에 약 3천불(한화 3백5십만원) 요금을 지불하며 표범, 코끼리, 사자도 제공한다.


황기철 콘페이퍼 에디터 큐레이터

Ki Chul Hwang, conpaper editor, curator


edited by kcontents


By DIANNE APEN-SADLER FOR MAILONLINE

PUBLISHED: 08:40 BST, 15 July 2019 | UPDATED: 12:15 BST, 15 July 2019


A Canadian couple happily kissed as they posed for a photo next to a lion they had just killed while on a safari in South Africa.


 

Underneath the kissing photo, they wrote: 'Hard work in the hot Kalahari sun...well done. A monster lion.' Pictured: Mr Carter with the lion


Darren and Carolyn Carter, from Edmonton, Alberta, were taking part in a tour organised by Legelela Safaris when they shot and killed the magnificent creature.




The tour operator regularly shares snaps of dead animals alongside proud hunters, often grinning as they hold up their guns, on their Facebook page.


Underneath the kissing photo, they wrote: 'Hard work in the hot Kalahari sun...well done. A monster lion.'


Other photos show the same couple in front of another dead lion, captioned: 'There is nothing like hunting the king of the jungle in the sands of the Kalahari. 


'Well done to the happy huntress and the team...' 


The pair, who run a taxidermy business, have described themselves as 'passionate conservationists' despite taking part in hunts, reports the Mirror.


Mr Carter told the Mirror: 'We aren’t interested in commenting on that at all. It’s too political.'


Other photos show the same couple in front of another dead lion, captioned: 'There is nothing like hunting the king of the jungle in the sands of the Kalahari'


Eduardo Goncalves, the founder of the Campaign to Ban Trophy Hunting, believes the lions were captive and bred for the sole purpose of being killed by hunters.


via youtube





View Full Text

https://www.dailymail.co.uk/news/article-7247907/Canadian-couple-pose-kissing-photo-dead-lion-safari-hunt.html?ico=pushly-notifcation-small


 kcontents

Posted by engi, conpaper engi-

댓글을 달아 주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