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인수'에 해당되는 글 1건

  1. 2019.01.31 현대중공업, 대우조선 인수 추진

현대중공업, 대우조선 인수 추진


"산업은행과 관련 협의 진행" 

현실화땐 세계 조선업 1·2위 합병


   현대중공업이 대우조선해양 인수를 추진 중인 것으로 30일 밝혀졌다. 현실화될 경우 세계 조선업 1, 2위 업체가 합병하는 것으로 글로벌 조선업계에 지각변동이 오게 된다.


업계 관계자에 따르면 현대중공업은 최근 대우조선해양 지분을 55.7% 보유한 최대주주인 산업은행에 인수와 관련한 협의를 진행했다. 인수가 성사되면 IMF(국제통화기금) 외환위기 직후인 1999년 공적자금을 지원받으며 사실상 공기업이 된 대우조선해양이 20년 만에 새 주인을 찾게 된다.




 

현대중공업의 대우조선해양 인수가 이뤄지면 세계 조선업 1, 2위 업체가 합병하는 것으로 국내 조선업계는 기존 삼성중공업 등 '빅3'에서 '빅2'로 재편되게 된다./남도일보

edietd by kcontents


현대중공업 관계자는 이에 대해 "산업은행과 대우조선해양 인수를 위한 협의를 진행한 것은 맞는다"면서도 "현시점에서 구체적 내용은 밝히기 어렵다"고 했다.


현대중공업이 대우조선을 인수하게 되면 글로벌 시장에서 한국 조선 업체들의 경쟁력은 향상될 것으로 보인다. 영국 조선·해운 분석기관 클락슨에 따르면 지난해 말 기준 수주잔량 1위는 1만1145CGT(표준환산톤수)의 현대중공업그룹, 2위는 대우조선해양으로 5844CGT다. 두 회사의 수주잔량을 합치면 1만6989CGT로 3위인 일본 이마바리(5243CGT)의 3배 수준으로 격차가 벌어진다. 국내 3위인 삼성중공업의 수주잔량은 4723CGT다.


 

조선비즈

edietd by kcontents


대우조선해양도 그동안 국내 업체 간 합병에 대해 긍정적이었다. 정성립 대우조선해양 사장은 그간 여러 차례 간담회 등에서 "국내 조선 시황, 중국과의 경쟁, 대한민국 산업진로 등을 고려할 때 '빅2' 체제로 가는 게 산업적 측면에서 바람직하다"고 말해왔다.




업계에선 "그동안 한국 조선 3사끼리 수주 단가를 낮추는 '제 살 갉아먹기'식 경쟁이 벌어져 조선업계 전체의 수익성이 악화됐다"며 "1, 2위 업체 간 합병이 이뤄지면 '규모의 경제'가 실현되면서 원가 절감 효과가 클 것"이라고 말했다.

최현묵 기자 조선일보 

케이콘텐츠

Posted by engi, conpaper Engi-

댓글을 달아 주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