롯데건설, 골조 구조물 무선 하중 모니터링 기술 개발


롯데건설, 골조 구조물 무선 하중 모니터링 기술 개발


   무선으로 골조 구조물의 하중을 원격 감시할 수 있는 기술을 산업계와 학계가 개발했다.


롯데건설은 재단법인 차세대융합기술연구원,빌드잇과 ‘시스템 서포트하중 모니터링 기술’을 공동 개발했다고 15일 밝혔다.



현장에 적용한 시스템 서포트 모니터링 기술./롯데건설


이는 콘크리트 타설 전에 지지대 역할을 하는 골조 구조물인 시스템 서포트의 하중을 블루투스 기반의 무선 하중 계측 센서(로드셀)를 이용해 원격으로 모니터링할 수 있는 기술이다.


기존에는 하중 계측 센서는 유선으로만 계측할 수 있고, 단가도 높아 가설재에 활용하기 어려웠다.




이번에 개발한 기술은 무선으로 작동이 가능하고, 시공·철거 상황에서도 실시간으로 모니터링할 수 있고, 시스템 서포트 철거 후에도 재사용할 수 있다. 이 기술은 현재 광명의료복합클러스터 조성사업(소화지구) 공사 현장에 적용 중이다.


시스템 서포트 하중 모니터링 기술 개요. (자료=롯데건설)

edited by kcontents


롯데건설은 여러 층에 걸친 시스템 서포트와 층고가 높은 외부 시스템 비계(높은 곳에서 공사를 할 수 있도록 임시로 설치한 가설물) 하부에도 이 기술을 적용해 원격 안전 관리 감독을 할 계획이라고 밝혔다.

허지윤 기자 조선비즈 


https://biz.chosun.com/site/data/html_dir/2020/12/15/2020121501189.html

케이콘텐츠

728x90

댓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