폼페이에서 두 남성 유해 발견 VIDEO: Rendered equal in the ash of Pompei: a rich man and his slave

2천년전 '화산폭발' 폼페이서 두 남성의 유해 발견


폭발 피해 지하실로 대피한 듯…부자와 노예 추정


    약 2천년전 화산 폭발로 소멸한 이탈리아 고대 도시 폼페이에서 두 남성의 유해가 거의 온전한 상태로 발굴됐다고 가디언 등이 21일(현지시간) 보도했다.


보도에 따르면 폼페이고고학공원은 폼페이 유적지의 한 대형 주택 지하실에서 검게 그을린 두 남성의 전신 유해를 출토했다.



The bodies were found almost intactAP

(이탈리아 나폴리 남동부의 폼페이 유적지에서 발견된 두 남성의 유해)



Rendered equal in the ash of Pompei: a rich man and his slave


The astonishingly well preserved skeletal remains of a rich man and his male slave, who tried in vain to escape after Mount Vesuvius erupted in AD79, have been found near Pompeii — providing archaeologists with new insights into the destruction of the ancient Roman city.




Parts of the skulls and bones of the two men, who were lying on their backs next to each other, were discovered under a layer of grey ash at least 6ft deep during an excavation of the ruins of a luxurious villa at Civita Giuliana, 800 yards northwest of Pompeii, officials announced yesterday.


View full text

https://www.thetimes.co.uk/article/rendered-equal-in-the-ash-of-pompei-a-rich-man-and-his-slave-jp6fb9sdm


edited by kcontents


서기 79년, 약 1만3천 명이 살던 도시 폼페이는 이탈리아 남서부 나폴리 연안에 있는 베수비오 화산이 폭발하면서 발생한 화산재와 화산암 등에 뒤덮여 소멸했다.


이들은 화산재층의 약 2m 깊이 아래 묻혀 있다가 2천 년 만에 비로소 세상에 나왔다.


이탈리아 나폴리 남동부의 폼페이 유적지에서 발견된 두 남성의 유해[AP=연합뉴스]




30∼40살로 보이는 남성의 유해에서는 모직 망토를 목에 두른 흔적이 남아, 당시 그가 높은 신분에 있는 부유한 시민이었음을 짐작게 한다.


그의 옆에서 발견된 18∼25살 남성은 로마 시대에 보편적으로 입던 무릎길이의 웃옷 '튜닉'을 걸친 것으로 추정된다.


전문가들은 그의 여러 척추골이 부서진 것으로 보아 그가 고된 노동을 한 노예였을 것으로 보인다고 설명했다.


마시모 오산나 폼페이 유적지의 고고학 담당자는 "이 두 남성은 아침 9시께 대피처를 찾으려 했던 것으로 보인다"면서 "이 둘의 손과 발에 힘이 꽉 들어간 것으로 미뤄 열충격으로 사망한 것"이라 말했다.


이탈리아 나폴리 남동부의 폼페이 유적지에서 발견된 두 남성의 유해[AFP=연합뉴스]




다리오 프란체스키니 이탈리아 문화유산부 장관은 폼페이 유적지가 공부와 연구를 하기에 훌륭한 곳임을 이번 발견을 통해 알 수 있다고 말했다.


화산재층 아래 묻힌 폼페이의 유적은 1750년부터 출토되고 있다.


고고학자들은 시신이 화산재 속에서 부패하며 생긴 공간과, 화산에서 쏟아진 부석(속돌)에 액상석고를 붓는 방법으로 이들 유해를 사망 당시의 원형에 가깝게 찾아냈다.


2년 전에는 폼페이의 화산 폭발 이후 고온 가스로 사망한 것으로 추정되는 남성의 유해가 발견됐고, 이후 한 저택의 방에서 두 여성과 세 아이의 유해가 한꺼번에 나오기도 했다.

(서울=연합뉴스) 김유아 기자 kua@yna.co.kr


https://www.yna.co.kr/view/AKR20201122041400009?section=international/all&site=hot_news




L'impronta del dolore: le vittime di Civita Giuliana – Gli ultimi calchi di Pompei

 kcontents

728x90

댓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