北 "당해봐야 기분 더러운지 알 것… 대남 삐라 찍어내고 있다"


조선중앙통신 "대남 삐라살포 투쟁 본격적으로 추진 중"


   북한이 20일 대남 비방 삐라(전단)를 대량 인쇄해 본격적인 살포를 준비하고 있다며 20일 공세를 이어갔다.


북한 조선중앙통신은 이날 '격앙된 대적의지의 분출 대규모적인 대남 삐라 살포 투쟁을 위한 준비 본격적으로 추진'이라는 제목의 기사에서 "우리 인민의 보복성전은 죄악의 무리를 단죄하는 대남 삐라 살포 투쟁으로 넘어갔다"고 밝혔다.


북한이 대규모 대남삐라(전단) 살포를 위한 준비사업을 추진하고 있다고 조선중앙통신이 20일 보도했다./연합뉴스


통신은 "죄는 지은 데로 가기 마련이다. 여태껏 해놓은 짓이 있으니 응당 되돌려받아야 하며 당해보아야 얼마나 기분이 더러운지 제대로 알 수 있을 것"이라고 비난했다.




그러면서 삐라 살포 준비가 본격적으로 진행되고 있다고 밝혔다. "출판기관들에서 북남(남북) 합의에 담은 온 겨레의 희망과 기대를 2년 세월 요사스러운 말치레로 우롱해온 남조선당국자들에게 무차별적으로 들씌울 대적 삐라들을 찍어내고 있다"고 했다.


또 "지금 각급 대학의 청년 학생들은 해당한 절차에 따라 북남 접경지대 개방과 진출이 승인되면 대규모의 삐라 살포 투쟁을 전개할 만단의 태세를 갖추고 있다"고 밝혔다.


북한이 대규모 대남삐라(전단) 살포를 위한 준비사업을 추진하고 있다고 조선중앙통신이 20일 보도했다./연합뉴스


통신은 "북남(남북) 관계를 결단내고 친미사대로 민심의 버림을 받은 남조선 당국의 죄행을 조목조목 적나라하게 성토하는 논고장, 고발장들이 남조선 것들에게 배신의 대가가 얼마나 참혹한가를 골수에 박아주려는 대적 의지의 분출처럼 산같이 쌓이고 있다"며 "남조선 당국자들은 참으로 곤혹스러운 시간을 겪게 될 것"이라고 경고했다.


북한은 앞서 17일 인민군 총참모부 입장문을 내고 남측에 대한 군사 행동 계획을 공개하면서 인민들의 대규모 대적 삐라 살포 투쟁'을 예고했다.

김은경 기자 조선일보


출처 : http://news.chosun.com/site/data/html_dir/2020/06/20/2020062000447.html

케이콘텐츠

Posted by engi, conpaper Engi-

댓글을 달아 주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