유신, 네팔 카트만두-테라이 구간 Fast Track 고속도로 설계 및 감리사업 수주


    유신(054930)은 카트만두-테라이 구간 Fast Track 고속도로 설계 및 감리사업에 관한 단일판매ㆍ공급계약체결(자율공시)을 18일에 공시했다.

  

계약 상대방은 네팔 육군(Nepali Army)로 발표했다. 이번 계약의 기간은 2020년 05월 15일 부터 2024년 11월 15일까지로 약 4년 6개월이다.

한국경제


네팔 카트만두-테라이 고속도로 노선도/file.ejatlas.org




한전, 괌 60MW 태양광사업 금융계약


미즈호은행·KDB산업은행서 약 2억달러 재원조달


    한국전력(사장 김종갑)이 총사업비 약 2억달러 규모의 괌 태양광발전사업을 위한 금융계약을 지난 4월29일 체결했다고 최근 밝혔다.


미즈호은행과 KDB산업은행이 대주단으로 참여한 이번 사업은 프로젝트 파이낸싱(PF) 방식으로 차입금을 조달해 한전 부담을 최소화했다.


 

괌의 첫 태양광 단지 The First Ever Solar Farm Opens on Guam/PNC News First

edited by kcontents


괌 태양광사업은 미국 괌 망길라오지역에 태양광발전설비 60MW와 에너지 저장장치(ESS) 32MW의 발전소를 건설 및 운영하는 사업으로, 2021년 12월 준공 및 상업운전을 시작할 예정이다. 




이번 사업은 한전이 미국지역 최초로 국제 경쟁입찰을 통해 수주했으며 괌전력청(GPA)과 25년 장기 전력 판매계약을 맺어 향후 약 3억4,000만달러의 매출이 기대된다.


이전에도 한전은 멕시코 노르떼2 발전사업의 리파이낸싱(Refinancing)에 성공하는 등 해외 발전사업에서 뛰어난 금융역량을 인정받아 왔다. 특히 최근 코로나19로 인한 글로벌 금융시장 불확실성 확대에도 불구하고 이번 금융계약을 성공적으로 체결한 것은 글로벌 최고 수준의 파이낸싱 역량을 국제무대에서 다시금 공인받은 것이다.


또한 신재생에너지분야 대표적인 선진시장인 미국에서 사업주인 한전이 주도적 역할을 하고 금융·건설·운영 전 분야에 국내기업이 참여하는 팀코리아 협업사업의 모범사례가 될 것으로 기대한다.


한전은 이번 괌 태양광발전사업을 성공적으로 추진해 요르단 푸제이즈 풍력발전소 준공, 멕시코 태양광발전소 착공에 이어 친환경 청정에너지 확대와 온실가스 감축이라는 세계적 흐름에 부응하면서 기후변화에 적극 대응해 나갈 예정이다.

강은철 기자 칸

케이콘텐츠

Posted by engi, conpaper Engi-

댓글을 달아 주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