Leaked Chinese Virus Database Covers 230 Cities, 640,000 Updates

New information may offer insight into the honesty of China’s coronavirus numbers.

BY ISAAC STONE FISH, MARIA KROL SINCLAIR | MAY 12, 2020, 8:32 PM


TeleTrader.com


 

중국의 '우한 폐렴' 확진자 최소 64만 명


中國공산당이 자국 내 ‘우한 바이러스(코로나-19)’ 감염자를 축소 발표하고 있다는 의혹이 제기되는 가운데, 실제 중국 내 바이러스 확진자가 최소 64만 명으로 집계됐습니다.


미국의 외교전문지인 포린폴리시(Foreign Policy)는 12일 익명의 소식통을 통해 입수한 중국공산당 내부 데이터베이스를 소개하며 이 같은 내용을 전했습니다.




문제의 데이터베이스는 중국공사당 산하 국방과학기술대 연구진이 구축한 것인데, 각 지역 보건위원회 등에서 집계한 감염자 수를 온라인 지도와 연동했습니다.


감염자가 발생한 곳은 지도 위에 점으로 표시하고, 점을 클릭하면 정확한 지명(시설명)과 함께 감염자 수 등을 나타내 전국 감염자 현황을 쉽게 알 수 있도록 했습니다.


포린폴리시에 따르면, 해당 데이터베이스는 미완성 상태로 전체 감염자 수를 모두 입력한 게 아니라고 밝혔습니다. 실제로 이를 제작한 국방과기대 연구진 역시 “완전한 통계가 아니므로 사용에 참고하라”는 주의사항을 달아놓았습니다. 


그런데도 이미 중국 발표보다 약 6배 많은 64만 명으로 전국 확진자 수를 나타내고 있습니다. 확진자가 발생한 도시는 230여 개입니다. 참고로 데이터베이스에는 지역별 확진자·의심환자·완치자 수 외에 업데이트 날짜를 표시했다. 


이에 따르면 2월 초~4월 말 집계 자료를 입력한 것으로 보입니다...(하략)

김필재 TV


edited by kcontents



 

Beijing claims that since the coronavirus pandemic began at the end of last year, there have been only 82,919 confirmed cases and 4,633 deaths in mainland China. Those numbers could be roughly accurate, and in that case a detailed account would be an important tool in judging the spread of the virus. But it’s also possible that the numbers presented to the rest of the world are vastly understated compared to Beijing’s private figures. The opaqueness and mistrust of outsiders in the Chinese Communist Party’s system makes it hard to judge—but learning more about the coronavirus data used directly by Chinese officials is invaluable for governments elsewhere.  A dataset of coronavirus cases and deaths from the military’s National University of Defense Technology, leaked to Foreign Policy, offers insight into how Beijing has gathered coronavirus data on its population. The source of the leak, who asked to remain anonymous because of the sensitivity of sharing Chinese military data, said that the data came from the university. The school publishes a data tracker for the coronavirus: The online version matches with the leaked information, except it is far less detailed—it shows just the map of cases, not the distinct data.


A partial screenshot of https://www.nudtdata.com.cn/, the public version of the virus database




The dataset, though it contains inconsistencies—and though it may not be comprehensive enough to contradict Beijing’s official numbers—is the most extensive dataset proved to exist about coronavirus cases in China. But more importantly, it can serve as a valuable trove of information for epidemiologists and public health experts around the globe—a dataset that Beijing has almost certainly not shared with U.S. officials or doctors. (The World Health Organization and the U.S. Centers for Disease Control and Prevention did not immediately respond to requests for comment.)


Trending Articles

Posted by engi, conpaper Engi-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djfkergjekrg

    640만명도 아니고 64만명 ㅋㅋㅋ 저것도 믿으라고

    2020.05.28 10:53 [ ADDR : EDIT/ DEL : REPLY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