中 코와로봇, 도시 청소 로봇 개발


'줌리온-엔비로'와 합작법인 설립

     중국 로봇 기업이 환경 미화 기업과 협력해 '도시 청소 로봇'을 개발, 도시의 환경미화 작업 효율을 높이고 있다.


중국 매체 ‘메이러차이징콰이바오(每日财经快报)’에 따르면 지난 15일 중국에서 열린 '스마트 환경보호 로봇 상품 발표회'에서 안후이(安徽) '코와로봇(COWAROBOT, 酷哇机器人)'은 '줌리온-엔비로(ZOOMLION ENVIRO, 长沙中联重科环境产业有限公司)와 제휴해 스마트 환경보호 로봇 기기를 내놓아 눈길을 끌었다. 이들 제품은 이미 중국 8대 도시에서 적용되고 있다.



 


코와로봇과 줌리온-엔비로는 지난해 9월 협력 파트너십을 맺고 합작법인 '코와-줌리온(酷哇中联智能科技)'을 세웠다. 합작법인은 두 회사의 기술과 시장 우위를 결합해 자율주행, 인공지능(AI) 기술이 접목된 환경보호 로봇 장비를 만들고 있다.


이들 로봇은 도시의 각 구역을 청소해 작업 효율을 90% 가까이 높여주고 있다는게 회사 측 설명이다. 대표적인 제품으로 '스마트 자율주행 순전기 일체식 청소 로봇' 등이 있다.


코와로봇과 줌리온-엔비로가 협력한지 1년 만에 AI, 자율주행, 로봇, 5G, 빅데이터, 클라우드 기술, 사물인터넷(IoT), 친환경 디자인 등 다양한 기술이 개발됐다. 특히 자율주행 환경 보호 로봇, 스마트 소형 작업 설비, 스마트 AI+ 환경보호 기술을 통해 눈에 띄는 제품을 내놓고 있다.

Erika Yoo  erika_yoo@irobotnews.com 로봇신문사




오픈AI, 루빅 큐브 맞추는 AI 로봇 핸드 개발


일반 인공지능 기술에 도전

    미국 샌프란시스코에 위치한 인공지능 분야 비영리조직인 ‘오픈AI’가 인공지능 기술을 활용해 한개의 로봇 핸드로 루빅 큐브(Rubic’s Cube)를 맞출 수 있는 기술을 선보였다.


한손으로 루빅 큐브를 맞추는 일은 사람에게도 쉽지 않은 도전이다. 그동안에도 루빅 큐브를 빠른 시간에 맞추는 로봇 기술 개발은 비교적 활발하게 이뤄졌다. 하지만 오픈 AI는 루빅 큐브를 맞추는 작업에 특화된 로봇 프로그래밍 방식이 아니라 로봇이 일반 인공지능을 이용해 스스로 로봇 큐브를 맞추는 방법을 깨달을 수 있도록 인공지능을 훈련시켰다. 로봇 핸드는 루빅 큐브의 위치 등에 관한 정보 없이 스스로 루빅 큐브를 맞추는 방법을 학습한다. 최종적으로 다양한 작업을 스스로 할수 있는 일반 인공지능 기반의 로봇을 개발하겠다는 게 오픈 AI의 의도다.


techcrunch.com




 

Watch OpenAI’s ‘human-like’ robot solve a Rubik’s Cube one-handed

Lucas Matney@lucasmtny / 1:00 am KST • October 16, 2019


There’s always been something so annoying about people who found the need to stack additional challenges onto solving a Rubik’s Cube quickly, whether it was doing it blindfolded or while juggling or one-handed. While it might have just been a challenge for them, it also seemed like a need to show off.


OpenAI  is clearly interested in showing off what its Dactyl robotic-hand can do with a Rubik’s Cube.


The organization announced that the robot has learned to solve a Rubik’s Cube one-handed, an accomplishment that speaks to the robot’s dexterity in handling and manipulating the cube more than anything. Previously, we had seen the robot interact with unknown objects without any real-world training, only virtual simulations. Now, Dactyl has built on that ability to learn this new one.


View full text

https://techcrunch.com/2019/10/15/watch-openais-human-like-robot-solve-a-rubiks-cube-one-handed/



via youtube

edited by kcontents


오픈AI는 자사 블로그를 통해 “아이들도 수년간의 훈련을 거쳐야만 루빅 큐브를 한손으로 능숙하게 맞출 수 있다“며 ”우리가 개발한 로봇이 아직 100% 완벽하게 기술을 습득하지 못했다“고 지적했다. 성공률이 60% 수준이며 루빅 큐브를 맞추기 힘들게 만들어놓으면 성공률이 20% 정도에 그친다고 설명했다.




오픈AI가 이번에 사용한 로봇 핸드는 ‘쉐도우 덱스트러스 E 시리즈 핸드’다. 여기에 5개의 손가락 움직임을 조절할 수 있도록 '페이스스페이스(PhaseSpace)' 모션 캡쳐 시스템을 채택했다.시각적인 위치 정보 취득을 위해선 3RGB 배슬러 카메라를 설치했다. 루빅 큐브 내부에는 빌트인 센서와 블루투스 모듈을 탑재했다.이를 통해 루빅 큐브에 관한 정보를 로봇 핸드가 취득해 매니퓰레이션을 할수 있도록 했다.



via youtube

edited by kcontents


오픈AI는 이번에 2개의 신경망 기술을 적용했다. 여기에는 맞춤형 로봇 플랫폼과 ADR(automatic domain randomization)기술이 포함되어 있다. ADR은 점점 복잡도가 높아지는 시뮬레이션 환경을 생성하며, 제어정책(control policy)은 반복적인 신경망과 강화학습을 통해 문제를 해결할 수 있도록 학습한다. 위치 예측을 위한 CNN(convolutional neural network)은 동일한 데이터를 이용해 학습을 하되, 제어 정책과는 분리되어 있다고 오픈AI 측은 설명했다.




오픈AI는 “제어 정책과 시각-상태 추정기(vision-state estimators)는 ADR 훈련을 통해 ‘시뮬레이션으로부터 실제 세계(sim2real)’로 훈련 데이터를 전송한다고 덧붙였다.


연구팀은 실제 로봇이 한손으로 루빅 큐브를 조작하는 과정에서 혼란을 주기위해 기린 인형으로 방해하거나 로봇 손가락에 고무 장갑을 끼우는 방식으로 환경을 점점 복잡하게 만들어 테스트를 진행했다. 하지만 이 같은 장애물에도 불구하고 로봇 핸드는 스스로 루빅 큐브를 맞추는 방법을 학습한다는 것.

장길수  ksjang@irobotnews.com 로봇신문사



KCONTENTS

Posted by engi, conpaper engi-

댓글을 달아 주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