현대건설, 6,847억 원 규모 에틸렌·폴리머 설비공사 수주


    현대건설은 현대케미칼·현대오일뱅크와 연산 83만 톤 규모의 에틸렌 제조 설비 및 폴리머 생산 설비를 건설하는 EPC(설계·조달·시공) 계약을 체결했다고 2일 공시했다.


전자신문

edited by kcontents


총 공사금액은 1조3695억 원으로 이 중 현대건설의 계약분은 6847억5000만 원이다. 이는 2018년 매출 대비 4.09%에 해당한다.


계약 기간은 2021년 6월 30일까지다.

이신철 기자 camus16@etoday.co.kr 이투데이




현대건설, 조경디자인 2개 ‘2019 IDEA’ 본상… 수상작은?


     현대건설이 세계 3대 디자인 어워드 중 하나인 ‘2019 IDEA’에서 본상(Finalist)을 수상했다. 


2일 현대건설에 따르면 수상작은 힐스테이트 운정의 수경시설 ‘물의 정원’(Wave Carpet)과 아모레 퍼시픽 신사옥의 ‘옥상정원’(Skyrise Garden) 등 2개 작품이다.


 

힐스테이트 운정 ‘물의 정원’. /사진=현대건설


힐스테이트 운정의 ‘물의 정원’은 넒은 잔디광장을 따라 구성된 수경(분수, 인공폭포, 벽천, 생태연못 등)을 이용해 만드는 조경 공간이다.

또 아모레퍼시픽 신사옥의 ‘옥상정원’은 대형 오피스 건물의 5, 11, 17층에 독특한 경관의 옥상 조경을 계획한 공간이다.


박준호 현대건설 건축주택조경팀 팀장은 “고객 만족을 최우선으로 하는 현대건설 조경 디자인 우수성을 인정받게 돼 영광”이라며 “앞으로도 우수한 디자인의 상품을 개발해 최고의 조경 품질을 확보해 나갈 계획”이라고 말했다.


한편 미국 IDEA 디자인 어워드는 1980년부터 미국 산업디자이너협회(IDSA)가 주관하는 국제 디자인상으로 독일의 ‘iF 디자인어워드’, ‘레드닷(reddot) 어워드’와 함께 세계 3대 디자인상으로 꼽힌다. 

김창성 solrali@mt.co.kr 머니투데이

케이콘텐츠

Posted by engi, conpaper engi-

댓글을 달아 주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