의정부시, 반환 미군기지 두 곳·예비군훈련장에 아파트 건설 추진


경기도, 내달 5일 공청회 연 뒤 행안부에 승인 요청


    경기도 의정부시가 반환 미군기지 두 곳과 예비군훈련장에 아파트를 건설하는 방안을 추진한다.

이를 위해 의정부시는 미군기지와 주변 지역 활용 방안이 담긴 '발전종합계획 변경안'을 경기도에 냈다.


28일 의정부시 발전종합계획 변경안에 따르면 금오동 반환 미군기지인 캠프 카일은 전체면적 13만2천㎡ 중 절반 이상이 공동주택 용지로 이용된다.


 

공터로 남아 있는 의정부 캠프 카일/연합뉴스


나머지에는 주민센터, 혁신성장센터, 공원, 주차장 등이 조성된다.

애초 의정부시는 이곳을 광역행정타운으로 조성하면서 의정부지법·지검을 이전시킬 계획이었다.


그러나 법원과 검찰이 2017년 6월 이전 불가를 통보하면서 아파트 건설과 같은 활용 방안을 검토해 왔다.

의정부시는 이곳에 주거, 여가, 창업 등이 융합된 창의적인 혁신 성장 플랫폼을 조성한다는 구상이다.




의정부지법·검찰은 의정부교도소 인근 법무부 땅으로 이전할 예정이다.

의정부동 반환 미군기지인 캠프 라과디아에도 공동주택이 들어선다. 13만6천㎡ 중 3만6천㎡를 공동주택 용지로 신규 배정했다.


대신 의정부시는 이곳에 건립키로 했던 북한산국립공원 도봉사무소를 직동공원에 짓기로 했고, 기존 공원과 도로, 공공청사 용지 면적을 줄였다.


이와 함께 의정부시는 반환기지 주변 지역 지원사업으로 호원동 예비군훈련장 57만㎡에 도시개발사업을 추진하는 방안을 발전종합계획 변경안에 추가했다.


캠프 카일 활용 계획



이곳에도 민자사업으로 아파트 단지가 조성된다.


경기도는 다음 달 5일 의정부시 맑은물환경사업소 대강당에서 이 같은 내용이 담긴 발전종합계획 변경안에 대한 공청회를 열 계획이다.


또 공청회 결과 등을 토대로 발전종합계획 변경안을 보완한 뒤 행정안전부에 승인을 요청할 예정이다.

[연합뉴스]매일경제




제주첨단과학기술단지 2단지 본격 추진


6월 10일부터 개별 손실보상 실시 

 

   제주첨단과학기술단지(첨단과기단지) 2단지 조성사업이 본격 추진된다.

 

제주국제자유도시개발센터(이사장 문대림, JDC)는 첨단과기단지 2단지 조성사업의 손실보상을 6월 10일부터 착수해 이 사업이 본 궤도에 오른다고 29일 밝혔다.

 

JDC는 지난해 11월 첨단과기단지 2단지 보상협의체를 구성한 후 1월부터 약 4개월에 걸쳐 감정평가를 완료하고 지난 28일 이사회에서 손실보상 계획을 승인받았다.

 

JDC는 6월 초에 토지주 및 이해관계자 등에 개별 손실보상액을 통보해 6월 10일부터 개별 손실보상 협의를 진행한다.


 제주 제2첨단과학기술단지 토지이용계획도


문대림 JDC 이사장은 “첨단과기단지 2단지 손실보상이 원활하게 이루어질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할 것”이라며 “사업의 성공적 추진을 위해 토지주 등과 적극적 소통을 해나가겠다”고 강조했다.



 

첨단과기단지 2단지 조성사업은 제주시 월평동 24번지 일원에 총사업비 약 3,200억 원, 848천㎡(약26만평) 규모로 추진된다. 1단지와 연계해 전기자동차 특구 등 첨단산업에 부합하는 산업단지 조성을 통해 제주지역 첨단산업 경쟁력 강화 및 일자리 창출에 기여할 예정이다.

JDC

케이콘텐츠

Posted by engi, conpaper Engi-

댓글을 달아 주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