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복 입은 맵시가 너무 잘 어울리는 소프라노 '아이다 가리풀리나' 

Aida Garifullina


그녀는 러시아 마린스키 극장의 대표 가수인 

아이다 가리풀리나이다


전혀 러시아스럽지 않다

아마 한국 노래를 가장 많이 부른 러시아 가수일 것


황홀한 디바라는 별칭이 붙어다니는 소프라노

거기에 미모까지 겸비했다.


그녀의 한국 사랑은 유별나다.


Vogue Arabia




* 아이다 가리풀리나 (Aida Garifullina)  

1987년생 러시아 

2013년 오페렐리아 소프라노부문 우승


SNSMEDIA

Posted by engi, conpaper engi-