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학생 취업 선호 기업  2위는


한국전력공사(11.2%)

국민은행(10.8%), CJ제일제당(8.5%) 뒤를 이어


   국내 대학생들이 가장 취업하고 싶어하는 기업으로 삼성전자가 1위에 올랐다. 

  

취업포털 잡코리아에 따르면 26일 최근 전국 4년제 대학의 재학생과 휴학생 1190명(남성 424명, 여성 766명)을 대상으로 국내 100대 기업 가운데 취업 선호 기업에 대한 설문조사를 진행한 결과 전체의 14.1%(복수응답)가 삼성전자라고 답해 가장 선호도가 높은 것으로 나타났다. 





                             잡코리아 설문에 따르면 대학생의 14%가 삼성전자에 가장 취업하고 싶어하는 것으로 

                                나타났다.[잡코리아]

  

2위로는 한국전력공사(11.2%)가 뒤를 이었고 국민은행(10.8%), CJ제일제당(8.5%), 롯데쇼핑(8.2%), 아시아나항공(7.6%), 호텔롯데(6.0%), 대한항공(5.6%), 삼성디스플레이(5.3%), 이마트(5.2%) 등이 10위 내에 이름을 올렸다. 


성별로는 남학생의 경우 삼성전자가 1위(17.2%)였고, 한국전력공사·국민은행(각 12.3%), 기아차(8.5%), 삼성디스플레이(7.1%) 등의 순이었다. 여학생 역시 삼성전자(12.4%)를 가장 많이 꼽았으며, 이외에 CJ제일제당(11.1%)과 한국전력공사(10.6%), 롯데쇼핑(10.4%), 국민은행(9.9%) 등으로 나타나 남학생과 다소 차이를 보였다. 



  

전공별로 경상 계열 전공자는 한전과 국민은행에 취업하고 싶다는 응답자가 각각 17.1%로 가장 많았으며, 인문사회 계열 전공자는 국민은행을 선택한 비율이 15.2%로 가장 높았다. 이공자연 계열은 삼성전자를 선호하는 대학생이 20%로 압도적인 1위였고, 예체능 계열 대학생들 사이에서는 롯데쇼핑(17.1%)이 가장 인기였다. 

  

대학생들이 취업 선호 기업을 고를 때 가장 증요한 요소로 연봉 수준 53.6% 택했으며, 복지제도·근무환경(50.5%)과 기업이미지(36.3%), 기업 비전(28.5%) 등이 뒤를 이었다. 

  

한편 지난해 같은 설문에서는 응답자의 31.5%가 카카오를 1위 기업으로 꼽았다.   

권혜림 기자 kwon.hyerim@joongang.co.kr  중앙일보

케이콘텐츠



 
 
 
Posted by engi, conpaper engi-