KT파워텔, 건설 현장관리 솔루션 `스마트 건설` 출시


건설 현장에 필수 위험성 평가 지원

작업 현황 실시간 공유


  KT파워텔은 정보통신(ICT) 기술로 건설 현장을 편리하고 안전하게 관리할 수 있는 솔루션 `스마트 건설`을 출시했다고 20일 밝혔다. 


스마트 건설은 산업안전보건법에 따라 건설 현장에 필수적으로 요구되는 위험성 평가를 돕고 근로자와 관리자에게 작업 현황을 실시간으로 공유해 건설 재해를 사전에 예방하는 솔루션이다. 




스마트 건설 서비스 화면. [사진제공 = KT파워텔]


이 솔루션은 LTE 스마트폰 무전기 `라져 S`와 `현장 종합관리`와 `위험 알리미` 앱(App.) 그리고 건설 현장에 설치되는 비콘(Beacon)으로 구성됐다. 


스마트 건설을 이용하면 건설 현장 관리자는 그 동안 수기로 해왔던 위험성 평가를 라져 S에 설치된 현장 종합관리 앱으로 진행할 수 있다.




또한 평가와 조치결과, 위험요소를 다른 분야 관리자에게 빠르게 공유하는 게 가능하다. 건설 현장 근로자의 경우 낙하, 감전 등 위험이 있는 작업 장소에 반경 50m 이내로 접근 시 비콘과 연결된 위험 알리미 앱으로 경고 알림을 받는다.


이를 통해 근로자는 현재 위치에서 보다 조심스럽게 작업이 진행돼야 함을 사전에 인지할 수 있다. 


특히 스마트 건설은 위험지역에 작업 중인 현장 근로자 수를 비콘으로 수집해 실시간으로 안전 관리자에게 전달하고, 스마트 건설에 이용되는 모든 앱과 스마트폰 무전 앱 `라져 PTT`를 연동해 비상 상황 발생 시 신속한 의사소통이 이뤄질 수 있도록 지원한다. 




KT파워텔이 출시한 스마트 건설은 20일부터 KT파워텔 지사와 대리점을 통해 가입 가능하다. 


김윤수 KT파워텔 대표이사는 "스마트 건설은 무전 통신과 사물인터넷 기술을 결합해 건설업 종사자들이 현장에서 더욱 안전하고 효율적으로 업무를 수행할 수 있도록 개발됐다"며 "앞으로도 고객의 니즈를 파악해, 무전 서비스와 시너지 효과를 발휘할 수 있는 다양한 솔루션을 개발할 것"이라고 말했다. 

[디지털뉴스국 김승한 기자]매일경제 

케이콘텐츠

Posted by engi, conpaper engi-