성남시 ‘제2판교테크노밸리’ 조성 목적 도시기본계획 변경 추진

오는 8월 17일 공청회

첨단산업단지 조성 박차


edited by kcontents 

케이콘텐츠 편집


 

  국책사업으로 추진 중인 제2판교테크노밸리(도시첨단산업단지) 조성 예정부지가 기업을 유치할 수 있는 시가화 예정용지로 새로 지정된다. 


성남시는 첨단산업단지 조성을 위해 이런 내용을 포함한 ‘2020년 성남도시기본계획 일부 변경안’을 마련, 오는 8월 17일 오후 2시~3시 30분 시청 한누리에서 공청회를 연다. 


변경안을 보면 현재 개발제한구역(GB)인 성남시 수정구 금토동 일대(199,807㎡)와 복합용지인 시흥동 한국도로공사 부지(223,943㎡) 등 423,750㎡ 부지가 공업 용도의 시가화 예정용지로 바뀐다. 


이는 오는 2016년도 조성 예정인 제2판교테크노밸리 개발 계획을 반영한 것이다.


또, 공업 용도의 시가화 용지인 분당구 동원동 142번지 일대 6만9,885㎡ 규모 산업단지는 주택공급을 위해 주거 용지로 용도 변경한다. 이곳의 공업 물량은 제2판교테크노밸리로 옮기게 된다. 


무상 임대 기간이 만료돼 올해 6월 30일 성남시로 관리·운영권이 넘어온 분당구 정자동 분당주택전시관 부지 3만924㎡는 창업센터, 교육센터 등 기업지원시설 공간 마련을 위해 시가화 예정용지로 용도 변경한다.


미사용 상태로 20여 년 간 방치된 분당구 구미동 하수종말처리시설 부지 2만9천41㎡는 지역 전략산업 육성을 위해 연구개발센터 등 기업지원시설 부지로 용도 변경한다. 


각 성남도시기본계획 변경안에 대한 의견은 공청회 때 직접 발표하거나 서면으로 오는 9월 7일까지 성남시청 도시계획과로 제출하면 된다. 


주민 의견에 관해 시는 도시계획위원회 자문을 거쳐 승인기관인 경기도에 승인신청을 한 뒤 경기도 도시계획위원회 심의 절차를 밟는다. 


변경안은 오는 11월 중에 확정해 시행한다. 

문의: 도시계획과 도시계획팀 729-3322, 

성남시

edited by kcontents 


"from past to future"

데일리건설뉴스 construction news

콘페이퍼 conpaper



.


728x90

댓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