포스코엔지니어링, 인도네시아 두 번째 수력발전소 수주

스망까 수력발전소 
'설계·시공·공급' EPC턴키방식
암푸 수력발전소 이어 두 번째
한국중부발전 개발프로젝트

인도네시아 수마트라섬 남부 랑품주 땅가무스지역 스망까 강에 준공될 스망까 수력발전소 위치도. 
ⓒ 포스코엔지니어링

edited by kcontents 

케이콘텐츠 편집



  포스코엔지니어링이 암푸 수력발전소에 이어 인도네시아에서 두 번째 수력발전소를 수주했다. 


포스코엔지니어링은 지난 5일 한국중부발전과 함께 인도네시아 수마트라섬 남부 람풍주 땅가무스지역 발전소 건설부지에서 '스망까 수력발전소' 착공식을 개최했다고 6일 밝혔다. 

스망까 수력발전소는 한국중부발전이 우리나라 최초로 해외에서 개발한 왐푸 수력발전소에 이은 두 번째 발전소다. 암푸 수력발전소는 조만간 준공을 앞두고 있으며, 스망까 수력발전소는 땅가무스지역 스망까강에 설비용량 55MW 수로식 발전소로 지어질 예정이다. 

2017년 9월 준공예정인 스망까 수력발전소는 연간 최대 290GW 전력을 수마트라섬에 공급하게 되며, 극심한 전력난에 시달리는 수마트라지역 산업생산과 주민생활 개선에 크게 기여할 것으로 보인다. 

이날 행사에는 박정환 포스코엔지니어링 사장을 비롯해 최평락 중부발전 사장, 양현광 한국중부발전 현지법인 PT.TEP 법인장, 땅가무스 밤방 꾸르니아완 인도네시아 군수, 누산따라 마루주끼 준장, 한국수출입은행 및 주한인도네시아 대사관 관계자 100여명이 참석했다. 

포스코엔지니어링은 한국중부발전과 함께 왐푸 수력발전소에 이어 스망까 수력발전소를 연이어 EPC 턴키방식으로 수주, 설계·시공·기자재 공급까지 일괄 수행하게 됐다. 

이에 따라 포스코엔지니어링은 해외 수력발전소 건설에 탁월한 기술력과 시공능력을 인정받아 글로벌 EPC 플레어로 확고한 입지를 다질 수 있는 계기를 마련하게 됐다. 

박정환 포스코엔지니어링 사장은 "준공을 앞둔 왐푸 수력발전소 건설을 통해 인도네시아 환경에 맞는 건설 노하우와 기술력을 쌓았다"며 "이를 통해 스망까 수력발전소도 최고 품질로 완공할 것"이라고 다짐했다. 

이어 "향후 인도네시아뿐 아니라 주변 국가에서 추가 수주를 잇는 교두보 역할을 하게 될 것"이라고 기대했다. 
[프라임경제] 박지영 기자 | pjy@newsprime.co.kr 

edited by kcontents


"from past to future"

데일리건설뉴스 construction news

콘페이퍼 conpaper




.


728x90

댓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