국방시설본부, 하반기 건설사업관리(CM) 용역 16건 발주


2019년 후반기 건설사업관리용역 참여업체 간담회서 설명회

국방시설본부, 군 시설물의 고품질 사업관리 일환 매년 2차례 개최

하반기 CM발주 앞두고 공정·투명한 평가 실시 등 발주 물량 설명도


   국방시설본부(본부장 김재봉 준장)가 하반기 건설사업관리(CM) 용역 16건, 440억원 규모를 발주할 예정이다.

국방시설본부는 25일 본부 대강당에서 ‘2019년 후반기 건설사업관리용역 참여업체 간담회’를 개최, 이같이 밝혔다.


국방시설본부는 매년 상, 하반기 건설사업관리 업체와 간담회를 갖고 군 시설물의 고품질 사업관리를 위해 주력하고 있다.


국방시설본부 전경/국방부 블로그

edited by kcontents


이번 6회째 열린 간담회는 무영씨엠건축사사무소 등 25개 건설사업관리용역 업체가 참여했다. 권오진 국방시설본부 평가교육과장(해병 대령)은 간담회에서 공정하고 투명한 평가를 강조했고, 업계는 군 시설공사의 품질 제고에 심혈을 기울이겠다고 화답했다.


이와 관련 국방시설본부가 후반기 발주를 예정한 건설사업관리용역은 중증 외상센터 배후병원 리모델링, 해군부대 정비저장시설 등 총 16건이며, 용역비는 440억원 규모로 배정됐다. 특히 돌고래사업은 기술자평가(SOQ, Statement of Qualification)로 진행할 예정이다.

하종숙 기자 국토일보 




대전 갑천지구 조성사업 '탄력'


     대전시는 갑천지구 조성사업 민관협의체 12차 회의에서 ‘명품 생태호수공원’을 조성키로 협의했다고 27일 발표했다. 


그동안 시민대책위와 대전시, 도시공사는 지난해 2월 갑천지구 조성사업을 위한 민관협의체 구성 이후 12차례 회의를 통해 분야별 협의와 장고의 협상을 통해 3블록 아파트를 분양하는 등 성과를 냈다.


민관협의체는 명품 생태호수공원 조성을 위해 당초 공원 면적을 그대로 유지하면서 도시공원에 습지생태공원, 교육 기능까지 도입하고 갑천 환경과 어우러지면서 호수 내 수질 보전 및 유지관리비용 절감을 위한 계획(안)을 마련하기로 했다.


주택 분야는 무주택자를 위한 공공성 확보 및 친환경 주거단지 조성을 전제로 1, 2블록 사업을 위해 행정절차에 돌입하기로 했다.


갑천지구 친수구역 조감도 / 대전시 제공

출처 : 뉴스티앤티(http://www.newstnt.com)

edited by kcontents


청년, 신혼부부를 위한 공공임대주택으로 계획된 4·5블록은 공유 주택의 일종인 사회적 주택과 토지 협동조합 방식의 생태주거단지 조성에 대한 타당성 연구용역을 발주하기로 했다.




대전지역의 특색을 반영하고 대전의 랜드마크가 될 수 있는 명품친수구역 조성을 위해 분야별 민관 협의체 참여 위원인 조경, 도시, 환경분야 교수 및 협의체에 참여하지 않는 생태, 역사, 문화, 참여 분야 전문가를 총괄계획가(MP)로 위촉해 지속적인 협의를 병행하기로 했다. 


시는 오는 10월 중 공청회를 열어 시민 의견을 수렴한 후 실시계획 변경 등 행정절차를 완료해 내년 상반기 공사에 착수, 2021년 완공을 목표로 추진할 계획이다. 

대전=임호범 기자 lhb@hankyung.com

케이콘텐츠

 
 
 
Posted by engi, conpaper engi-