해안종합건축사사무소

최우수작(당선)

615억원을 들여 지상10층 129병상 건립

 

  충북대학교병원이 첨단 암병원(의생명진료연구동) 건립 설계공모 당선작으로 ㈜해안종합건축사사무소가 제출한 작품을 최종 선정했다.

 

충북대 첨단 암병원 조감도

 

10일 충북대병원에 따르면 이번 설계공모에 3개 업체가 응모했으며, 지난주 전문가로 구성된 심사위원회 심의를 거쳐 해안종합건축사사무소 설계공모(안)가 최우수작(당선), ㈜정림건축종합건축사무소가 우수작, ㈜간삼건축종합건축사사무소가 가작으로 결정됐다.

 

첨단 암병원 건립은 충북대학교병원 부지 내 총사업비 약 615억원을 들여 지하3층, 지상10층으로 총 129병상(암병동) 규모로 2019년에 준공할 계획이다.

 

주요시설로는 암외래진료센터, 암병동, 건강검진센터, 교수연구실, 연구실험실, 편의시설, 주차시설(지하주차장) 등이 들어설 예정이다.

 

조명찬 원장은 “첨단 암병원이 건립되면 암 환자를 위한 암 종류별 전문센터와 첨단 치료시설 및 입원실을 함께 운영하는 통합진료 체계가 구축돼 도민들이 믿고 안심하고 최고의 치료를 받을 수 있을 것”이라고 확신했다.

 

이어 “지하 3개 층에 627면의 주차공간이 생기면 내원객의 불편 해소와 이번 설계공모 당선으로 암 병원 건립사업이 본격적으로 진행될 뿐 아니라 청주시 교통영향평가심의 결과에 따라 병원 진·출입로 개선과 정문 공사가 하반기에 진행될 것”이라고 전했다

김동식 기자 뉴데일리
케이콘텐츠

 

.


 

신고
Posted by engi, conpaper engi-