롯데건설, 2020 시공VE경진대회 건설관리개선 분야 `최우수상` 수상


롯데건설, 시공VE경진대회서 `최우수상` 수상


건설관리개선 분야에서 건설 플랫폼 `엘로세움` 선보여


    롯데건설은 LH에서 주최한 `2020년도시공VE 경진대회`에서 건설관리개선 분야 최우수상을 수상했다고 3일 밝혔다.


이 경진대회는 품질·건설관리 등 현장 전반의 문제점에 대한 해결방안 논의와 창의적 개선방안 도출, 현장 간 공유를 통한 기술력 강화의 취지로 마련됐다.


 

행정중심복합도시 금강보행교 현장에서 360도 카메라로 촬영한 사진과 드론을 활용해 생성한 3D 모델을 롯데건설의 스마트 건설 현장관리 플랫폼인 엘로세움(ellosseum)을 통해 구현 중이다. [자료 제공 = 롯데건설]




롯데건설은 이 대회에서 자체적으로 개발한 `엘로세움(ellosseum, 스마트건설 현장관리 플랫폼)`을 통해 현장에 디지털 건설관리 시스템을 구축한 사례로 선보였으며 디지털 건설관리 효율성을 인정받아 건설관리개선 분야에서 최우수상을 받았다.


이 시스템은 ▲실시간 인원/장비관리 ▲360도 카메라/드론을 활용한 현장관리 ▲BIM- QR코드를 활용한 공정관리 ▲디지털 문서관리 등의 기술이 융합된 것이 특징이다. 이를 통해 설계/시공 단계부터 유지관리 단계까지 지속적으로 현장과 구조물을 관리할 수 있다.


이 외에도 롯데건설은 지난 11월 27일 국토교통부가 주최하고 한국시설안전공단과 한국건설기술연구원이 주관한 `2020 스마트 건설기술·안전대전`에서 `스마트 건설 챌린지 2020` 스마트 건설안전분야 한국시설안전공단 이사장 장려상도 받았다.


관련기사

부산시, '2020 전국 가치공학 경진대회' 최우수상 수상 ㅣ 인천공항공사, 공공부문 우수상 수상

https://conpaper.tistory.com/91508?category=872334



edited by kcontents


`스마트 건설 챌린지 2020`의 스마트 건설안전 분야는 IoT 센서 등 스마트 기술을 이용해 건설현장에서 실제 발생 가능한 추락·화재 등 위험상황 시나리오를 재현해 이를 감지하고 대응하는 능력을 평가하는 대회다.


롯데건설 기술연구원 관계자는 "건설현장의 디지털 전환(Digital Transformation) 관련 기술로 경연대회에서 연이어 수상하게 되어 감회가 뜻깊다"며 "앞으로 건설현장에 다양한 스마트 기술을 융합해 건설현장의 품질 및 안전확보를 위한 시스템을 개선하고,이를 통해 소비자들에게 더 나은 품질을 제공할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이미연 기자 enero20@mkinternet.com] 매일경제


https://www.mk.co.kr/news/realestate/view/2020/12/1244625/

케이콘텐츠

728x90

댓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