포스코건설, 기업시민보고서 발간


설비공급 하청업체 임금체불 차단


    포스코건설이 포스코그룹의 경영이념인 ‘더불어 함께 발전하는 기업시민’의 활동 성과를 담은 ‘2019 기업시민보고서’를 발간했다.


기업시민보고서는 포스코건설이 2012년부터 사회적 책임과 지속가능 경영활동 성과를 담아 발간해왔던 ‘지속가능경영보고서’의 명칭을 변경한 것으로, 기업시민 경영이념의 활동 영역인 △비즈니스(Business) △소사이어티(Society) △피플(People)에서 실천활동 성과들이 상세히 담겨 있다.


시사위크

edited by kcontents


먼저 비즈니스 영역은 포스코건설의 스마트 컨스트럭션 기술을 비롯해 고객만족경영, 협력사 동반성장 등 활동이 소개돼 있다. 소사이어티 영역에는 환경, 사회적 문제를 해결해 나가는 포스코건설의 기업시민 실천활동이 담겨있고, 피플 영역에는 임직원의 행복과 안전한 일터 조성을 위한 조직문화 혁신 활동, 중대재해 근절을 위한 노력 등이 상세히 기술돼 있다.




특히 포스코건설은 협력사, 지역사회, 주주 등 다양한 이해관계자들이 글로벌 기업들에게 환경·사회·지배구조(ESG/Environmental, Social and Governance) 관련 활동 성과 공개를 요구하고 있는 점을 고려해 친환경 스마트 컨스트럭션 기술 개발 성과, 기업지배구조 선진화, 이해관계자와의 투명한 커뮤니케이션 활동 등을 중요하게 다뤘다.


또 포스코건설은 설비공급 하청업체 근로자들의 임금체불을 사전에 방지하고자 노무비 등 지급완료확인서를 받는다.


이는 포스코건설이 설비공급 업체에 납품대금을 모두 지불했음에도 사내외 하청업체 근로자에게는 임금이 지급되지 않는 사례가 발생하지 않도록 하기 위한 조치로 근로자들의 권익보호에도 앞장서고 있다.

[기계설비신문 장정흡 기자] 


고흥군,“건설공사 부실시공 예방 업무편람”발간


현장중심 공종별 이행, 지적사례, 청렴이행 등 업무활용도 높여


    고흥군(군수 송귀근)은 각 실과단소와 읍면 건설공사 발주업무 실무자의 업무 이해와 현장 활용도를 높일 수 있는 “건설공사 부실시공 예방 업무편람”을 발간해 배부했다고 지난 5일 밝혔다.




업무편람에는 확인평가 업무개요를 비롯하여 건설공사 청렴이행, 현장점검, 공사 공종별 이행안내, 분야별 주요 지적사례 등 각 사업의 추진과정과 단계별 세부내용을 사진, 도표 등으로 알기 쉽게 실무 중심으로 기술했다.


 


고흥군에서는 부실시공 예방을 위해 특정감사로 5천만원 이상 공사 예비 준공검사와 주요 사업장 현장확인 등을 통해 사전에 견실 시공을 점검하고 있으며, 해빙기, 우기, 폭염, 동절기 등에는 긴급점검과 아울러 취약구간에 대한 대책을 수립하고 있다.




지난 1월부터는 고흥군 누리집(https://www.goheung.go.kr/) 등을 통해 건설공사 부실 신고센터를 운영하여 군 발주 공사의 품질 향상과 안전사고 예방, 불신 및 의혹 해소, 부패취약 요인 제거 등 부실 공사 사전 예방과 투명한 업무처리를 위해 힘쓰고 있다.


군 관계자는 “본 편람이 건설 실무자의 현장에 대한 전문성과 책임있고 투명한 업무 처리에 도움이 되길 바란다.” 며 “앞으로도 전문강사 초빙과 교재내용 포함한 직원 교육 등 부실시공 예방을 위해 힘써 나갈 계획”이라고 밝혔다.

고흥군

케이콘텐츠






Posted by engi, conpaper Engi-

댓글을 달아 주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