철도공단, 경의중앙선 철도복개 및 공원화 조성 사업 추진


철도공단ㆍ남양주시ㆍ경기도시공사 양해각서 체결

`20년 설계 착수 


    한국철도시설공단(이사장 김상균)은 2월 26일(수) 다산신도시사업단(남양주시 소재)에서 남양주시, 경기도시공사와 ‘경의중앙선 철도복개 및 공원화 조성사업’을 위한 양해각서를 체결했다고 밝혔다.

 

경의중앙선 철도복개 및 공원화 조성사업 조감도




‘경의중앙선 철도복개 및 공원화 조성사업’은 금년 3월 설계를 착수하여 2024년 준공을 목표로 다산신도시내 경의중앙선 594m를 복개하고 상부에 공원조성 및 체육시설을 설치하여 지역주민의 생활환경 개선 및 주민편의를 제공하는 사업으로


공단은 철도부지의 사용허가 및 복개공사를 시행하고, 남양주시는 사업 인허가 지원, 경기도시공사에서는 사업비 부담 및 공원화 공사를 담당하는 등 본 사업이 적기에 개통될 수 있도록 상호 협조키로 하였다.


경의중앙선 철도복개 및 공원화 조성사업 횡단도

 

김상균 이사장은 “앞으로도 지자체 및 타 기관과의 교류협력 강화를 통해 지역 발전을 도모할 뿐만 아니라 일자리를 창출하고, 지역주민들께서 안전하고 쾌적하게 생활을 할 수 있도록 지속적으로 환경 개선사업을 시행하겠다.”고 말했다.

철도시설공단

Posted by engi, conpaper Engi-

댓글을 달아 주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