1000년된 승려 미이라 부처상 CT 스캔 결과는?CT Scan Reveals Mummified Monk Hidden Inside a 1,000-Year-Old Buddha Statue(VIDEO)


불상과(left) 이 불상을 CT촬영한 이미지(right).


 

네덜란드의 한 박물관에 전시되어있던 약 1천 년 된 불상을 조사한 결과 그 안에 매우 특이한 게 숨겨져 있음이 발견됐다. 바로 명상 자세로 앉은 수도승의 미라였다. 


네덜란드의 ‘미엔더 매디컬 센터’(Meander Medical Center)에서는 ‘가장 나이 든 환자’라고 이 미라를 지칭하며 CT 촬영과 흉부와 복부 내시경검사를 진행했다. 


이 미라는 검사 결과 중국의 A.D.1100년경에 사망한 불승 리우치안(Liuquan)으로, 내부 기관은 전부 제거되어있었고 그 안에는 한자가 가득 적힌 종이로 차 있었다고 한다. 


이 불상은 지난해 드렌트 박물관(Drents Museum)의 “미라 : 죽음을 넘어선 삶”에 전시된 것으로 중국 외로 반출된 것은 그때가 처음이다. 


이 전시의 안내서에는 아마도 이 불상이 ‘자가 미라화’의 예일 수도 있다고 밝혔다. 


CNET은 이 수도승들이 씨앗과 견과류를 먹으며 1천 일간 물 위에서 살다가 또 1천 일 동안 소나무의 뿌리와 껍질, 옻나무의 수액으로 만든 독 차를 마시며 돌로 된 무덤(불상)에 자신을 봉인했을 거라고 추측된다고 전했다. 



그들은 아주 작은 튜브를 통해 숨을 쉬었고, 작은 종으로 아직 살아있음을 다른 사람에게 알렸다. 종이 울리기를 멈추면 또 다시 1천 일간 불상 안에 방치되었다. 


이렇게 불상이 된 수도승들은 해탈의 경지에 오른 것으로 여겨졌다.


허핑턴포스트



Posted by Jenny Zhang

A secret has lay hidden inside this statue of Buddha for nearly a millennium. What looks like an ordinary, traditional figurine was recently revealed to contain the mummified remains of an old Chinese monk identified as Liuquan of the Chinese Meditation School.

The statue, which dates back to the 11th or 12th century, left China for the first time last year. The Drents Museum, an art and history museum in Assen, the Netherlands, arranged for the the thousand-year-old relic to receive a CT scan and an endoscopy at the Meander Medical Centre in Amersfoort. Although it was previously known that there was a mummy inside the statue, this scan unveiled a new, exciting discovery: the existence of several scraps of paper with ancient Chinese writing left in the place where the monk's organs used to be.

The statue has since been taken to Hungary, where it will be on display at the National Museum of Natural History in Budapest until May 2015.

Above photo: M. Elsevier Stokmans / Drents Museum

Photo: Jan van Esch / Meander Medisch Centrum

Photo: Jan van Esch / Meander Medisch Centrumvia

 [Reddit], [Colossal], [Neatorama], [NL Times]


edited by kcontents


"from past to future"

데일리건설뉴스 construction news

콘페이퍼 conpaper



.

728x90
그리드형

댓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