국토부, '그린벨트 공공주택 전매제한·거주기간' 축소 검토 안해

 

 

그린벨트 보금자리 주택 조감도

(뉴데일리)

 

 

국토교통부는 “새 경제팀 경제정책방향 후속조치로 재정비 규제 합리화 방안은 검토 중에 있으나, ‘그린벨트 공공주택 전매제한 및 거주의무 축소’는 현재 검토 중에 있지 않다”고 밝혔다.

 

국토부는 20일 연합뉴스의 <그린벨트 공공주택 전매제한·거주의무 축소> 보도와 관련해 이같이 해명했다.

 

연합뉴스는 관련 기사에서 “그린벨트 해제지구에 조성한 공공택지지구의 공공아파트의 전매제한과 거주의무기간이 현재보다 절반 가까이 축소되고, 과거 주택과열기에 만든 주택거래신고제도 폐지된다”며 “하반기 경제정책에서 발표한 재정비 활성화 방안도 이달 말 확정 발표된다”고 보도했다.

 

문의 : 국토교통부 주택정책과 044-201-3318

2014.08.20

국토교통부


Construction News
CONPAPER

 

728x90

댓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