동문건설, 파주문산3리지구 주택재개발정비사업 수주


1,493억원 규모


   동문건설은 지난 13일 파주문산3리지구 주택재개발정비사업의 시공사로 선정됐다고 15일 밝혔다. 분양 예정시점은 2021년 3월이다. 


파주 문산3리지구 조감도 [사진 = 동문건설]


이로써 파주시 문산읍 문산리 일대 3만3969㎡는 지하 3층~지상 26층 아파트 1017세대와 부대시설로 탈바꿈될 예정이다. 수주 금액은 약 1493억원이지만, 사업시행인가가 오는 11월 예정된 만큼 수주액은 차후 변동될 수 있다고 동문건설 측은 설명했다. 




동문설은 파주 교하지구에만 3000여 세대가 넘는 `굿모닝힐` 브랜드 타운을 조성하는 등 파주시에서 유독 강한 모습을 보이고 있다. 지난 2017년 7월 공급한 `문산역 동문굿모닝힐`(409세대)도 단기간 100% 계약률을 기록한 바 있다.


단지가 들어서는 파주문산3리지구는 경의중앙선 문산역과 문산시외버스터미널을 걸어서 이용할 수 있고, 자유로와 서울문산간 고속도로(2020년 개통 예정)도 가깝다. 교육시설로는 문산초, 문산동중, 파주고가 있으며, 홈플러스를 비롯해 문산역 주변의 상권 및 편의시설을 이용할 수 있다. 


동문건설 관계자는 "문산 일대에서 최고의 아파트 단지를 짓기 위해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디지털뉴스국 조성신 기자] 매일경제

케이콘텐츠



Posted by engi, conpaper engi-


대우건설, 인천 부평구 갈산동 지식산업센터 신축공사 수주


2천985억원 규모


   대우건설은 약 2천985억원 규모의 인천 부평구 갈산동 지식산업센터 신축공사를 수주했다고 16일 공시했다.

계약 금액은 지난해 연결 매출액의 2.81% 규모다.


인천테크노밸리 U1 조감도/기업정책정보신문




GS건설, 부산 부곡2구역 재개발정비사업 수주


2천748억원 규모


  GS건설은 부산 부곡2구역 재개발정비사업 시공자 선정 총회에서 시공자로 선정됐다고 16일 공시했다.

공사 금액은 2천748억원으로, 본 계약 체결 시 확정된다.


이상 [연합뉴스]매일경제

케이콘텐츠

Posted by engi, conpaper engi-


SK건설, 대전 ‘중앙1구역’ 부산 ‘부곡2구역’ 등 2건 재건축 사업 수주


각각 1,146억원,  1,955억원 

총 3.101억원 규모


   SK건설이 대전 ‘중앙1구역’과 부산 ‘부곡2구역’ 등 2개 사업장의 시공권을 한꺼번에 거머쥐며 올해 재개발사업 수주 포문을 열었다고 16일 밝혔다.


중앙1구역. 대전역세권 개발 위치도/중도일보

edited by kcontents




지난 13일 수주한 대전 중앙1구역 재개발사업은 대전시 동구 소제동 299-264번지 일대에 지하2~지상28층, 6개동 총 618가구 규모의 아파트 및 부대복리시설을 조성하는 프로젝트다. 2021년 7월 착공 및 분양, 2024년 1월 입주 예정이다. SK건설의 총 도급액은 1146억원이다.


중앙1구역은 대전역세권 재정비촉진지구 내 재개발 사업지로 대전역 일대 원도심 활성화를 위한 대전역세권 개발사업의 한 축으로 주목받는 곳이다. 우수한 교통여건 또한 장점이다. 대전로와 중앙로를 통해 지역 내 빠른 이동이 가능하고 대전역 동광 1955억원 규모장에 인접해 KTX와 SRT를 편리하게 이용할 수 있다.


같은 날 수주한 부산 부곡2구역 재개발사업은 부산시 금정구 부곡동 279번지 일대에 지하4~지상42층, 13개동 총 2348가구 규모의 아파트를 조성하는 프로젝트다. GS건설, 포스코건설과 컨소시엄으로 이 사업에 참여했다. SK건설 도급액은다.




김수환 SK건설 도정영업2실장은 “대전역과 인접한 중앙1구역은 뛰어난 입지조건과 대전역세권 개발사업으로 향후 미래가치가 높은 곳”이라며 “SK건설의 특화설계와 우수한 시공능력을 통해 지역을 대표하는 랜드마크 아파트로 조성할 계획”이라고 말했다.

박미주 기자 msn

케이콘텐츠



Posted by engi, conpaper engi-


포스코건설, 3400억원 규모 정비사업·리모델링 3건 수주


   포스코건설이 지난 주말 정비사업, 리모델링사업 등 3건을 총 3400억원에 수주하며 잭팟을 터트렸다. 


포스코건설은 지난 13일 제주 상공회의소와 서울 잠원훼미리아파트에서 각각 열린 시공사선정 총회에서 양쪽 모두 조합원 과반수 이상의 지지를 얻어 수주에 성공했다고 14일 밝혔다. 


제주 이도주공1단지 투시도 [사진: 포스코건설]


우선 제주 이도주공 1단지 4만3375㎡ 부지는 재건축을 통해 지상 14층, 11개동 795세대 규모로 탈바꿈된다. 공사비는 2300억원이다. 또한 리모델링시장에서 대어로 평가받아온 1100억원 규모의 잠원훼미리아파트 리모델링 사업도 막판까지 치열한 경쟁을 펼쳤던 롯데건설을 제치고 시공권을 따냈다. 




포스코건설이 제시한 전 세대를 1개층씩 상향 이동하는 필로티와 스카이 커뮤니티(Sky Community) 등 특화설계가 조합원들에게 호평받은 것으로 알려졌다.


 잠원 훼미리아파트는 수직·수평증축 리모델링을 통해 기존 지하 1층~ 지상 최고 18층, 3개동, 288세대가 지하 4층~지상 최고 20층, 3개동, 331세대로 늘어날 예정이다. 


잠원훼미리아파트 투시도 [사진: 포스코건설]


이와 함께 공사비가 7000억원에 달하는 부산 부곡2구역 재개발사업 시공사선정총회 찬반 투표에서 포스코건설이 회원사로 참여한 컨소시엄이 조합원 616명 중 556명의 찬성으로 시공사로 낙점됐다. 


포스코건설 관계자는 “당사의 시공능력과 진정성을 믿고 지지해주신 조합원분들께 깊은 감사를 드리며, 명품아파트로 보답하겠다"고 말했다. 

[디지털뉴스국 조성신 기자] 매일경제

케이콘텐츠



Posted by engi, conpaper engi-


[조달청 금주 공사입찰 동향 (2019.04.15.~2019.04.19)] ‘부천문화예술회관 건립사업’ 등 총 50건, 1,433억원   (전주대비 89.2%)


전주 38건  1,605억원

금주 50건  1,433억원 (전주대비 89.2%) 



계약방법별 입찰예정 현황 (단위:억원,%)

지역별(공사현장) 입찰예정 현황 (단위:억원,%)





   조달청은 금주(’19.04.15.~04.19.)에 기 부천시 수요 ‘부천문화예술회관 건립사업’ 등 총 50건, 1,433억원 상당의 시설공사 입찰을 집행할 예정이다.


이 기간에 집행 예정인 시설공사 입찰은 집행건수의 약 88%, 44건이 지역제한 입찰 또는 지역의무 공동도급 대상공사다. 경북 의성군 수요의 ‘쌍계지구하천재해예방사업’이 대표적이다.


조달청은 전체의 약 43%인 611억원 상당을 지역업체가 수주할 것으로예상했다. 구체적으로 보면 지역업체만 참여하는 지역제한 입찰 공사는 27건, 213억원 규모다. 지역업체와 의무적으로 공동수급체를 구성해 참여하는 지역의무 공동도급공사는 17건, 905억원 상당이다. 이 가운데 공동수급체로 참여하는 지역업체에게 398억원 가량이 돌아갈 것으로 조달청은 전망했다.


지역별 발주량을 보면 경기지역이 567억원으로 가장 많다. 뒤이어 부산(314억원), 경북(112억원) 순이며, 나머지 지역이 440억원 가량을 발주한다.




규모별 발주량을 보면, 이번 주 집행예정 시설공사 가운데 300억원 이상 대형공사는 2건이다. 추정금액 기준으로 약 56% 상당인 808억원 규모다.


대형공사 내역을 보면 498억원 상당의 경기 부천시 수요의 ‘부천문화예술회관 건립사업’이 있으며, 종합평가낙찰제가 적용된다.


또 부산지방해양수산청(수요기관)에서 추진하는 310억 원 상당의 ‘부산항 신항 남컨 항만배후단지 진입도로 건설공사’가 있으며, 종합심사낙찰제가 적용된다.


이밖에 대형공사를 제외한 나머지 시설공사 발주는 적격심사(623억원)와 수의계약(2억원)으로 각각 집행될 예정이다.

조달청

케이콘텐츠




Posted by engi, conpaper engi-


한라컨소시엄, 부산항 신항 서컨테이너터미널(2-6단계) 건설공사 수주


총 2,110억원 규모 턴키 입찰

대우건설, 금호건설 등과 컨소시엄 구성

한라 지분 32% 675억 원


    한라가 총 2,110억원 규모 부산항 신항 서컨테이너터미널(2-6단계) 축조공사를 수주했다고 12일 밝혔다. 


한라는 이날 부산항만공사에서 발주한 부산항 신항 서컨테이너터미널(2-6단계) 축조공사를 총 2110억원(한라 지분 32%, 675억원)에 도급계약했다고 밝혔다. 이번 공사는 실시설계 사업자가 시공까지 일괄 담당하는 설계시공 일괄입찰방식(턴키방식)으로 기술평가에 높은 가중치가 적용돼 평가됐다.  


부산항 신항 서컨테이너터미널 조감도(사진=한라)


한라가 대표사로 대우건설, 금호건설 등과 함께 컨소시엄을 구성해 이번 공사를 수주했다. 이번 공사는 경남 진해시 웅천동 연도·송도 동측해역 일원에 위치한 부산항 신항 서컨테이너터미널의 안벽공(700m), 남측호안공(205.5m) 등을 축조하는 공사다. 공사기간은 착공일로부터 60개월이다. 


한라는 그동안 평택항, 목포신항, 울산신항 북항 방파제, 제주 탑동 방파제 등 항만분야에서 굵직한 프로젝트를 수행해 왔다. 최근에는 현대오일뱅크에서 발주한 현대오일뱅크 #9 선석 부두 축조공사를 851억원에 수주한 바 있다. 


한라 관계자는 "인프라, 토목 분야에서 기술형 입찰제도가 확대되는 입찰환경에 맞춰 우수시공능력을 토대로 경쟁력을 갖고 있는 철도, 항만, 공항의 공종에 적극 참여하고 생활형 사회간접자본(SOC)사업, 예비타당성 면제 지원 사업 등 정책변화에 맞춰 적극적인 수주활동에 나설 계획"이라고 밝혔다.  

김유리 기자 yr61@asiae.co.kr [아시아경제]

케이콘텐츠

Posted by engi, conpaper engi-


대우건설, 송도국제도시 '워터프런트'사업 수주


한국의 베네치아로

인공해변, 수상터미널 등 복합적 해양시설 마련 계획

총 6,215억원 사업비 소요


     대우건설이 송도국제도시 워터프런트 사업의 첫 사업 시공사로 선정되었다고 12일 전했다.


인천 송도국제도시 워터프런트 조감도./아주경제

edited by kcontents


송도국제도시 워터프런트 사업은 총 6,215억원의 비용이 들것으로 예상된다. 사업은 수문과 수로를 설치해 해수교환 체계를 구축하고 이를 통해 일정 수준 이상의 수질과 치수안정성을 확보할 계획이다. 동시에 수변공간을 활용한 각종 친수활동 시설을 구축해 부가적인 효과를 얻기 위해 시작된 사업이다. 최종적으로 완성되면 송도신도시가 동양의 베네치아로 친수국제도시로 거듭나는 계기가 될 것으로 기대되는 사업이다.




워터프런트 사업은 수로연장을 통해 ▲인공해변 ▲수상터미널 ▲해양스포츠 교육시설 ▲체험장이 들어설 예정이다. 이 외에도 수로연장 및 수변데크, 수문 사업 등이 추가로 추진될 예정이다.


대우건설은 이번 사업을 통해 테마데크를 통한 물놀이 공간 및 송도의 일몰 감상을 위한 잔디스탠드를 비롯해 다양한 커뮤니티 광장을 조성해 워터프런트 전체 사업의 중요한 방향인 친수 활동시설 마련에도 노력할 것을 약속했다.


 

인천 송도국제도시 워터프런트 기본 구상도. 인천경제자유구역청 제공/한국일보

edited by kcontents


대우건설 관계자는 “이번 수주는 송도국제신도시 워터프런트 사업의 본격적인 시작을 알리는 첫 사업이라는 점에서 큰 의미를 가지며, 완벽한 시공을 통해 향후 추가적인 사업의 진행에도 적극적으로 수주에 나설 예정”이라고 설명했다.

김현호 기자 jojolove7817@fetv.co.kr [FETV]

케이콘텐츠



Posted by engi, conpaper engi-
 
태영건설, 전주 에코시티 14BL 공동주택 신축공사 수주

1,424억원 규모

   태영건설이 전주 에코시티 14BL 공동주택 신축공사에 관한 단일판매ㆍ공급계약체결을 10일에 거래소에 공시했다.
계약 상대방은 주식회사 에코시티개발이고, 계약금액은 1,424억원 규모로 최근 태영건설 매출액 3.85조 대비 약 3.7% 수준이다

전주 에코시티 14BL 조감도



시티건설, 513억원 서울 양원지구 신혼희망타운 수주​

    시티건설은 한국토지주택공사(LH)로부터 서울 양원지구 S-2블록 신혼희망타운 건설공사를 수주했다고 10일 밝혔다.

서울 양원지구 신혼희망타운은 총 403가구 규모로 공사비는 513억원이다. LH의 '등급별 유자격자명부 등록 및 운영기준'에 따라 까다로운 심사와 절차를 거쳤다.

공공택지인 서울 양원지구는 총 6개 블록 3200가구 규모다. 중앙선 양원역을 비롯해 지하철 6호선 봉화산역, 경춘선 신내역이 가깝다.

시티건설 관계자는 "서울의 사실상 마지막 공공택지지구라고 불리는 양원지구에 LH와 함께 시티건설의 기술력을 선보일 수 있게 된 것을 영광스럽게 생각한다"며 "더욱 우수하고 품질 높은 주거공간을 지을 수 있도록 노력해 나가겠다"고 말했다.

시티건설은 올 하반기 중 양원지구에서 1300가구 규모의 시티프라디움도 선보일 예정이다. 
[서울=뉴스핌] 서영욱 기자 
syu@newspim.com 
케이콘텐츠이콘텐츠



Posted by engi, conpaper engi-
대림산업, 신당제8구역 주택재개발정비사업 시공사 선정 유력

대림산업·동부건설 입찰 참여…GS건설은 손 떼

     신당제8구역 주택재개발정비사업의 시공사로 대림산업이 유력하게 떠올랐다.

10일 신당제8구역 주택재개발정비사업조합에 따르면 지난달 29일에 마감한 시공사 입찰에 대림산업, 동부건설이 참여했다. 앞서 열린 현장 설명회에 다수 건설사가 참석했지만 최종적으로 두 회사가 경쟁하게 된 것이다.

신당제8구역 조감도
edited bt kcontents

정비업계에서는 동부건설이 수주 의지가 크지 않은 만큼 대림산업이 공사를 수주할 가능성을 크게 점치고 있다. 정비업계 관계자는 “동부건설이 시공사 입찰에 나선 것이 오히려 의외”라며 “구색갖추기 정도가 아닌가 생각된다”고 말했다.


이 사업지는 당초 대림산업과 GS건설이 공을 들인 곳으로 알려졌다. 지난달 중순에 열린 현장 설명회에는 대림산업, GS건설, 현대건설, 대우건설 등 8개 건설사가 참여했다.

일각에서는 GS건설이 대림산업과 컨소시엄을 구성해 입찰을 준비했다가 무산되면서 기회를 놓쳤다는 얘기가 나온다. 컨소시엄이 무산된 후 입찰서 접수 마감까지 단독 입찰을 준비할 시간적 여유가 부족했다는 것이다.

이와 관련 GS건설은 사업성 검토 후에 참여하지 않는 방향으로 결정한 것이라고 설명했다. GS건설 관계자는 “해당 사업장의 사업성을 검토했지만 다른 사업에 집중하자는 판단을 내렸다”고 말했다.

신당제8구역의 평(3.3㎡)당 공사비는 535만 원으로 책정됐다. 공사비 예정가격은 3083억 원 수준이다. 사업장 위치는 중구 신당동 321-1번지 일대고, 공사 규모는 지하 4층~지상 28층, 16개동, 1215가구다.

조합 관계자는 “이달 중에 1·2차 합동 홍보 설명회를 개최하고, 총회 투표를 통해 시공사를 최종 결정할 계획”이라고 말했다.

[출처] 이투데이:
http://m.etoday.co.kr/view.php?idxno=1743763#cb#csidxd0b496884f540918ad091726aaed945
케이콘텐츠
Posted by engi, conpaper engi-


대우건설, 춘천 온의지구 도시개발사업 공동주택 신축공사 수주


2,742.3억원 규모


  대우건설이 춘천 온의지구 도시개발사업 공동주택 신축공사에 관한 단일판매ㆍ공급계약체결을 08일에 거래소에 공시했다.


계약 상대방은 디에이치씨개발 주식회사이고, 계약금액은 2,742.3억원 규모로 최근 대우건설 매출액 10.61조 대비 약 2.59% 수준이다.


강원도민일보




세보엠이씨, 창원 의료원공사 수주


153.억 원 규모


   세보엠이씨가 창원 의료원공사에 관한 단일판매ㆍ공급계약체결(자율공시)을 09일거래소에 공시했다.


계약 상대방은 현대건설(주)이고, 계약금액은 153.1억원 규모로 최근 세보엠이씨 매출액 4,738.4억원 대비 약 3.23% 수준이다.

케이콘텐츠

Posted by engi, conpaper engi-