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ridge Construction in sea, Complete Video of Gulf Bridge

Cable stayed 


via youtube


KCONTENTS

Posted by engi, conpaper Engi-

댓글을 달아 주세요

 

Extreme Engineering Machines and Factory Machines


youtube





kcontents

Posted by engi, conpaper Engi-

댓글을 달아 주세요


The Process of Soil Stabilisation 

During initial surveys for the construction of a new supermarket distribution centre in Newbridge, Ireland it was found that the ground was insufficient to bear the weight of the building or associated hard surfaces around the building. 


There was a layer of peat under the surface that needed to be removed and the rest of the clay-like material wasn't suitable for  building on either.   The expensive option would have been to remove all the material off-site and then to bring in aggregate to take it's place. Option two involved removing the layer of peat and stabilising the rest the material with cement, which was strong enough to bear the buildings foundations


via youtube

edited by kcontents


Newton Ground Engineering which is part of the CAB Group undertook the soil stabilisation contract. The stabilisation was done in sections and layers 380mm deep which compacted to 300mm. 


Excavators load the pre-treated  soil on to ADT's which transport it over to the working area. Bulldozers then level the soil to 380mm deep using Trimble GPS systems. Spreaders distribute a precise amount of cement on the layer of soil, with Wirtgen WR250 soil stabilisers following after to mix the soil and cement.  Bulldozers then level the treated material allowing rollers to compact the layer to 300mm.  In the end a sample is taken to be tested.




 

흙의 시멘트 안정화 공법 = 연약지반 제거 + 시멘트

아일랜드 뉴브리지에 새로운 슈퍼마켓 유통 센터를 건설하기 위한 초기 조사 동안에, 지반이 건물의 무게나 건물 주변의 단단한 표면을 지탱하기에 충분하지 않은 것으로 밝혀졌다.


표면 아래에는 제거해야 할 연약지반 피트(Peat)의 층이 있었고 나머지 점토와 같은 물질들도 역시 건축하기에 적합하지 않았다. 비용이 많이 드는 공법으로는 모든 재료를 제거한 다음 이를 대체하기 위해 흙을 들여오는 것이었다. 옵션 2는 피트 층을 제거하고 나머지 재료는 시멘트로 안정화시키는 것을 포함하며, 이 재료는 건물 기초를 지탱하기에 충분했다.


CAB 그룹의 일부인 뉴턴 지상 공학은 토양 안정화 계약을 체결했다. 안정화 작업은 30cm로 다짐된 38cm 깊이의 구간과 층에서 이루어졌다.


via youtube

edited by kcontents


굴착기들은 미리 처리된 흙을 덤프프럭에 싣고, 작업 구역으로 운반한다. 그리고 나서 불도저들은 트림블 GPS 시스템을 사용하여 380mm 깊이로 토양을 평평하게 한다. 스프레더들은 토양층에 정확한 양의 시멘트를 뿌리며, 후에 Wirtgen WR250 토양 안정제가 토양과 시멘트를 섞는다. 그런 다음, Bulldozer는 처리된 재료를 평평하게 하여 롤러가 층을 300mm로 압축할 수 있도록 한다. 결국 샘플을 채취하여 시험한다


황기철 콘페이퍼 에디터 큐레이터

Ki Chul Hwang, conpaper editor, curator


edited by kcontents




kcontents

Posted by engi, conpaper Engi-

댓글을 달아 주세요


Skillful Workers and Ingenious  Construction Machines At Another Level  


 

via youtube


kcontents

Posted by engi, conpaper Engi-

댓글을 달아 주세요


부실시공 예방 체크리스트


유튜브


케이콘텐츠

Posted by engi, conpaper Engi-

댓글을 달아 주세요


Offshore wind turbines foundations and installation vs Construction of onshore wind turbines


via youtube


Posted by engi, conpaper Engi-

댓글을 달아 주세요


Expo 2020 Dubai: Construction of three thematic districts complete


via youtube


KCONTENTS

Posted by engi, conpaper Engi-

댓글을 달아 주세요

[VIDEO] Watch a Huge Crane Pick Five 145,000lb Beams in Connecticut

October 1, 2019 Shane Hedmond


Infrastructure projects can require some pretty massive heavy equipment to perform all necessary tasks, so it’s a great opportunity to get some stunning footage of the machines and workers during the process.


 

 

미 코네티컷 대형크레인의 교량 거더빔 런칭 영상


   인프라 건설프로젝트는 필요한 모든 작업을 수행하기 위해 꽤 거대한 중장비가 필요할 수 있기 때문에, 이 과정에서 기계와 작업자들의 놀라운 장면을 볼 수 있는 좋은 기회다.




코네티컷 주의 에이본 교량을 건설하는 동안, ROTHA 계약 회사는 5개의 145,000 파운드(약 65톤), 135 피트(40.5m) 길이의 거더빔을 들어 올려 놓아야 했다. 


ROTAH는 대형 빔의 인양을 지원하기 위해 최대 적재 용량이 600톤인 Liebherr LTM 1500–8.1 이동식 크레인을 사용하기로 결정했다. 붐은 276피트(82.8m)의 최대 높이에 도달할 수 있고 격자 지브는 299피트(89.7m)에 이를 수 있다.


8개의 차축 크레인은 크기도 크지만, 비교적 쉽게 작업장을 오갈 수 있도록 최고 속도인 53mph(84.8km/h)에 이를 수 있다. 


황기철 콘페이퍼 에디터 큐레이터

Ki Chul Hwang, conpaper editor, curator

edited by kcontents




During the ongoing build of an Avon, Connecticut bridge, the ROTHA Contracting Company had to lift and place five 145,000 pound, 135-foot-long support beams.  Put your telehandlers away for this task; it requires some big guns.


To assist in lifting the massive beams, ROTAH opted to use the Liebherr LTM 1500–8.1 mobile crane, which has a maximum load capacity of 600 tons. Its telescoping boom can reach a max height of 276 feet, while the lattice jib can reach 299 feet.  


The 8 axle crane may be big, but it can reach a top driving speed of 53mph for relatively easy movement to and from the jobsite. That’s more than can be said for the World’s Largest Crane, which moves at a snails pace, but is still pretty impressive for its massive size.




Check out the video below from Glenn Romero on Vimeo:


VIDEO:

https://vimeo.com/360326706


KCONTENTS

Posted by engi, conpaper Engi-

댓글을 달아 주세요


DX300LCA Doosan Excavator Transported By Self Loader Truck


via youtube


KCONTENTS

Posted by engi, conpaper Engi-

댓글을 달아 주세요


사람25명 태우는'기계 두더지' 머리는 7층 높이, 가격은 900억원?


지하 암반 굴착용 대표적 장비

Tunnel Boring Machine(TBM)


종류도 다양하며

하루에 최대 10M 정도 굴착이 가능하다.


유튜브


케이콘텐츠

Posted by engi, conpaper Engi-

댓글을 달아 주세요